링컨 MKX, “2007 Top Safety Pick”에 뽑혀
링컨 MKX, “2007 Top Safety Pick”에 뽑혀
  • 지피코리아
  • 승인 2007.02.08 10: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드세일즈서비스코리아(대표이사 정재희, 이하 포드코리아)가 오는 3월7일 국내 출시 예정인 ‘링컨 MKX’가 미국 고속도로 안전보험협회(Insurance Institute for Highway Safety, IIHS)로부터 “2007 Top Safety Pick” 모델로 선정돼 최고의 안전성을 인정받았다.
 
“Top Safety Pick” 모델은 정면, 측면, 후면 충돌 시 모두 우수(Good) 등급을 받은 차량에 한해 선정하며, IIHS의 충돌테스트는 고속에서 오프셋을 이용한 정/측면 충돌 테스트와 후면 충돌 시 시트와 헤드레스트의 안전성을 평가하는 등 공신력이 높은 충돌테스트로, 올해부터는 ESC를 장착한 모델로 한정함으로써 테스트 기준을 더욱 엄격히 적용했다. 
 
링컨 MKX는 동급 유일의 RSC®(Roll Stability Control®)을 장착한 어드밴스트랙®(AdvanceTrac®)과 포드에서 특허 받은 세이프티 캐노피(Safety Canopy™)시스템, 사이드 커튼식 에어백 등 충돌 시 탑승자를 보호하는 각종 진보된 충돌 보호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이외에도 링컨 MKX는 미국 고속도로안전협회(NHTSA)의 측면 충돌테스트에서 최고 등급인 “5 Star”를, 소비자 전문지인 컨슈머 리포트(Consumer Reports)로부터도 "Best Buy" 모델로 추천을 받은 바 있다. 
 
링컨의 첫 CUV인 ‘MKX’는 내달 7일 국내에 출시할 예정이며, 세계 10대 엔진에 선정된 신형 듀라텍 3.5L V6 엔진에 영화관 수준의 THX II 카 오디오시스템을 장착해 미국 현지에서도 안전성과 최고의 스타일링으로 인기가 높은 모델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