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나눔재단, '2018 타이어나눔 사업' 공모..600여기관 선정
한국타이어나눔재단, '2018 타이어나눔 사업' 공모..600여기관 선정
  • 지피코리아
  • 승인 2018.04.03 14:5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타이어 나눔재단이 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2018년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타이어나눔’ 사업 공모를 이달 30일까지 시행한다고 3일 밝혔다.

‘타이어나눔 사업’은 한국타이어의 핵심 비즈니스 특성인 ‘이동성(Mobility)’을 반영한 대표적인 사회공헌 활동으로, 한국타이어는 2010년을 시작으로 8년간 총 1만 6028개의 타이어를 사회복지기관에 지원하며 이웃을 위한 편리하고 안전한 이동 환경을 지속적으로 마련해왔다.

한국타이어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기관 적합성 심사를 통과한 기관을 대상으로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과 함께 대상 차량의 타이어 마모 정도에 따른 교체 필요성을 평가해 2018년 한 해 동안 2회에 걸쳐 총 600여개 기관을 선정할 예정이다. 최종 선정된 기관은 업무용 차량의 타이어 4개 교환과 휠 얼라인먼트 서비스를 제공받으며, 업무용 차량의 안전사고 방지를 위한 경정비 서비스도 함께 지원받게 된다.

신청 대상은 업무용 9~15인승 승합차 또는 경차(1,000CC 이하)를 보유하고 있는 전국의 비영리단체 및 사회복지기관으로, 1차 지원은 4월 30일(월)까지 한국타이어나눔재단 홈페이지에서 신청 가능하다. 최종 선정기관은 5월 20일에 발표되며, 6월 30일 까지 가까운 티스테이션에서 타이어 교체 및 경정비 서비스가 진행될 예정이다.

/지피코리아 최영락 기자 equus@gpkorea.com, 사진=한국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