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지아 고티카 빈티지` 3종 출시.."720시간 커피 열매 숙성"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 3종 출시.."720시간 커피 열매 숙성"
  • 김기홍
  • 승인 2018.04.09 08: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카-콜라사의 프리미엄 캔커피 `조지아 고티카`는 720시간(30일) 숙성한 커피 열매를 사용한 신제품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 3종을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지난 2015년부터 ‘커피는 향이다’를 꾸준히 강조해온 조지아 고티카가 새롭게 선보이는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는 에이징 커피 열매를 사용해 숙성 커피 특유의 깊고 풍부한 커피 아로마를 담아냈다.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는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 블랙’,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 라떼’,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 스위트 아메리카노’ 3종으로 구성됐다.

숙성 커피(또는 에이징 커피)란 커피 원두의 독특한 향미를 구현하기 위해 커피 가공 과정에서 커피 열매 혹은 생두 등을 일정 기간 동안 숙성시키는 과정을 거친 커피를 말한다.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는 720시간 저장고에서 숙성한 커피 열매를 사용해 특유의 깊은 커피 향과 맛을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조지아 고티카 빈티지 3종(블랙, 라떼, 스위트 아메리카노)은 270ml, 390ml 두 종류이며 가격은 각각 2,200원, 2,900원.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코카-콜라사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