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더나인틴’ BTS 제이홉, 특급 조언으로 감동 선사한 ‘선배美’
‘언더나인틴’ BTS 제이홉, 특급 조언으로 감동 선사한 ‘선배美’
  • 지피코리아
  • 승인 2019.01.08 1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룹 방탄소년단 제이홉이 선배미로 감동을 안겼다.

지난 5일 오후 방송된 MBC ‘언더나인틴’에선 예비돌들의 3차 미션인 ‘셔플 미션’과 준비과정 등이 그려졌다.

이날 제이홉은 자신들의 노래인 ‘FAKE LOVE’(페이크 러브)로 뭉친 예비돌들을 응원하고자 스페셜 디렉터로 깜짝 방문했다.

‘FAKE LOVE’ 팀은 예상치 못한 제이홉의 등장에 입을 다물지 못했고, 제이홉은 예비돌들에게 맞춤형 디렉팅과 조언 등을 건넸다.

제이홉은 “‘FAKE LOVE’는 라이브와 퍼포먼스 등이 어려워서 우리도 연습을 많이 한 곡이다. 우리 역시 영광이며 여러분들의 무대가 기대된다”고 응원했다.

그 후 ‘FAKE LOVE’ 팀은 제이홉 앞에서 준비한 무대를 선보였다. 무대가 끝나고 제이홉은 함박미소와 박수로 답을 대신했고 “칭찬해주고 싶다. 모두 잘했고, 지민 파트를 소화한 전도염은 에너지가 엄청나 더 칭찬해주고 싶다”고 칭찬을 이어갔다.

특히 제이홉은 자신의 파트를 소화한 이상민에게 “내 파트를 한다는 게 신기하다. 애정이 많이 가요. 잘해야 돼”라며 특급 애정으로 눈길도 끌었다.

제이홉은 예비돌들을 위한 응원 외에도 “여러 번 음악에 맞추고 모니터하는 게 중요하다. 부족한 부분 체크도 필요하고 동선도 중요하다”며 “내가 진짜 이 직업과 무대, 춤을 사랑한다는 진심이 잘 전달되어야 하는 것 같다. 우린 눈과 귀를 행복하게 해드리는 게 직업이니까 감정 전달이 제일 중요한 것 같다”고 선배로서 진지하게 아이돌에게 필요한 조언도 잊지 않았다.

/지피코리아 뉴스팀 gpkorea@gpkorea.com, 사진=MBC ‘언더나인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