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외국인’ 안영미X모에카 특급 커버댄스 콜라보 선보여
‘대한외국인’ 안영미X모에카 특급 커버댄스 콜라보 선보여
  • 지피코리아
  • 승인 2019.03.13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외국인’의 간판 에이스 모에카와 개그우먼 안영미가 특급 콜라보를 펼쳐 눈길을 끌었다.

3월 13일(수) 방송되는 대한외국인에서는 팟캐스트계의 황태자이자 방송가의 떠오르는 유망주 최욱과, 자타공인 최고의 브레인 유병재, DJ·가수·연기자를 넘나들며 팔방미인의 매력을 유감없이 보여주고 있는 개그우먼 안영미가 출연해 <자유분방한 영혼들> 특집으로 그들의 매력을 한껏 뽐냈다.

일명 ‘뼈그우먼’으로 불리는 개그계의 잔 다르크 안영미는 드라마, 라디오, 개그, 심지어는 프로젝트 걸그룹 ‘셀럽파이브’를 통해 가요계까지 접수하며 최고의 주가를 달리고 있다.

대한외국인 팀의 에이스 일본 출신의 모에카는 안영미의 열성 팬이라고 고백했는데. 그녀는 “평소 셀럽파이브의 굉장한 팬이었다. 제작진에게 셀럽파이브 멤버 분들을 꼭 섭외해달라고 요청했을 정도”라며 뜨거운 팬심을 밝혔다. 더불어 “오늘 안영미 씨가 나온다고 해서 ‘셀럽이 되고 싶어’ 안무를 연습해 왔다”며 완벽한 커버 댄스를 선보이며 녹화장을 뜨겁게 달궜다. 이에 응답한 안영미가 즉석에서 모에카와 ‘new 셀럽파이브’를 결성, 극적인 컬래버레이션 무대를 보여줘 그 열기가 최고조로 치솟았다.

뿐만 아니라, 안영미는 모에카를 통해 일본 진출 가능성을 타진하기도 했다는데. 그녀는 "일본에서도 19금 개그가 통하는지 궁금하다"며 전매특허라고 할 수 있는 특유의 19금 댄스를 선보여 모두를 경악케 했다고. 이에 모에카는 “충분히 통한다”고 대답했고, 심지어 일본에서 유행하는 19금 개그까지 안영미에게 전수해 출연자들을 더욱 당황케 했다는 후문이다.

셀럽 안영미와 왕팬 모에카의 환상적인 컬래버레이션 무대는 3월 13일 수요일 오후 8시 30분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에서 공개된다.

/지피코리아 뉴스팀 news@gp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