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 오토모빌, 서울모터쇼서 ‘DS 3 크로스백’ 아시아 첫 공개
DS 오토모빌, 서울모터쇼서 ‘DS 3 크로스백’ 아시아 첫 공개
  • 김수연 기자
  • 승인 2019.03.15 1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트로엥의 프리미엄 브랜드인 DS오토모빌이 2019 서울모터쇼에서 고도화된 기술과 아름다움이 절묘한 조화를 이룬 하이-테크 콤팩트 SUV ‘DS 3 크로스백’을 아시아 최초로 공개한다.

올해 1월 국내 첫 런칭한 DS는 플래그십 SUV ‘DS 7 크로스백’을 선보이며 국내 수입차 시장에서 차별화된 매력을 알려 나가고 있다. 이번 서울모터쇼에서는 DS 3 크로스백을 공개하며 제품 포트폴리오 확장에 박차를 가한다. DS는 2023년까지 매년 1개 이상의 신차를 선보이는 한편, 전 차종의 전동화 버전을 함께 선보일 계획이다.

서울모터쇼를 통해 아시아에 첫 공개되는 콤팩트 SUV `DS 3 크로스백`은 정교한 디테일 속에 첨단 기술을 녹여낸 ‘도로 위의 명품‘이다.

DS 브랜드 독립 후 `DS 7 크로스백`에 이어 선보이는 두 번째 모델로, 2018 파리모터쇼에서 선보일 당시 전기차 버전인 DS 3 크로스백 E-TENSE를 함께 선보이며 브랜드의 공격적인 포트폴리오 확장을 선포했다.

내부 구조나 요소 변경없이 전기동력 탑재가 가능한 새로운 플랫폼인 CMP를 기반으로 제작된 B 세그먼트 SUV로, 외관은 대담한 비율과 역동적인 선이 만들어내는 조각적인 아름다움에 DS 특유의 빛을 가미해 존재감과 스타일을 부각했다.

‘DS 매트릭스 LED 비전 헤드라이트’, 틈마개가 없는 창문, 에어로 다이내믹과 아름다움을 위해 주행시 보디 안으로 들어가는 자동 도어 핸들, 레벨 2 자율주행 기능 등 정교하게 계산된 첨단 기술이 고도화된 아름다움을 느끼게 한다. 

국내에는 올 하반기 출시 예정으로 디젤 엔진을 시작으로 점차 파워트레인 포트폴리오를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지피코리아 김수연 기자 autokim@gpkorea.com, 사진=DS오토모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