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여러분!’ 대역전극 노리는 베테랑 사기꾼 최시원
‘국민 여러분!’ 대역전극 노리는 베테랑 사기꾼 최시원
  • 지피코리아
  • 승인 2019.04.24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23일) 밤, ‘국민 여러분!’이 어디서도 본 적 없는 흥미진진한 국회의원 후보자 TV 토론을 예고했다.

KBS 2TV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극본 한정훈, 연출 김정현, 김민태, 제작 몬스터유니온, 원콘텐츠)에서 국회의원에 출마한 사기꾼 양정국(최시원). 아내인 김미영(이유영)에게 사기꾼이라는 정체를 들키는 대신 “박후자(김민정)로부터 사채를 썼다”는 오해를 산 데다가, 낮아도 너무 낮은 사전 여론조사의 결과까지, 제대로 되는 일이 하나도 없어 시청자들의 안타까움과 폭소를 동시에 자아내고 있는 가운데, 오늘(23일) 밤 대역전극에 뛰어든다. 강수일(유재명), 한상진(태인호)과 나란히 국회의원 후보자 TV 토론에 출연하게 된 것.

지난 방송에서 3.9%라는 사전 여론조사를 받아든 정국. 용감한 시민 때문에 얻은 국민적 인기는 거품이었던 걸까. 정치인으로서는 보여준 게 없는 ‘용감한 시민’에게 시민들의 기대치는 낮은 듯 했고, 예상보다 훨씬 더 처참한 수치에 정국은 실망을 금치 못했다. 각각 35%와 28%를 선점한 강수일(유재명), 한상진(태인호)에게 비벼볼 수도 없는 수치지만, 자신과 미영의 목숨이 달린 일이니, 포기할 수도 없다.

그런 정국에게 아직 실망할 상황이 아니라는 김주명(김의성)은 한상진 등 다른 후보들을 지지하는 사람들이 아닌, 찍을 후보도 없고 투표도 안할 거라는 부동층 26.8%를 확실히 잡으면 된다는 전략을 제안했다. 그러면서 “TV 토론이 잡혔다”는 소식을 전하자, 잠시 망설이던 정국이 “여론 조사 결과가 뭐 중요해! 이기면 되는 거지!”라며 대역전극을 결심한 가운데, 제작진 역시 “오늘(23일) 방송에서는 어디서도 본 적 없는 흥미진진한 후보자 토론이 펼쳐질 것”이라고 귀띔해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무엇보다 방송 전부터 티저 영상 등을 통해 남들이 YES를 말할 때 당당하게 NO를 외치던 사기꾼 양정국의 토론 모습이 많은 시청자의 호기심을 자극했던 바. 드디어 베일을 벗는 ‘국민 여러분!’ 표 후보자 토론에서 가려운데 긁어주는 타고난 능력으로 국회에 출사표를 던졌던 양정국이 어떤 발언으로 국민 여러분의 마음을 흔들 수 있을지 시선이 쏠린다. 또한, 오늘 방송을 앞두고 공개된 스틸 사진 속에서 각 캐릭터의 특징을 살린 정치인으로 완벽하게 변신한 배우들의 면면 역시 TV 토론에 이목이 집중되는 이유. 노련한 정치인들 사이에서 과연 정국은 3.9%의 지지율을 얼마나 끌어올릴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국민 여러분!’, 오늘(23일) 화요일 밤 10시 KBS 2TV 방송.

/지피코리아 뉴스팀 gpkorea@gpkorea.com, 사진 제공= 몬스터유니온, 원콘텐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