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하만카돈 사운드바 'Q시리즈' 14일 출시
삼성전자, 하만카돈 사운드바 'Q시리즈' 14일 출시
  • 지피코리아
  • 승인 2019.05.13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가 14일 QLED TV와 함께 사용하기 좋은 사운드바 ‘Q시리즈’ 4종을 삼성 하만카돈 브랜드로 국내 시장에 출시한다.

‘Q시리즈’ 사운드바의 가장 큰 특징은 새롭게 적용된 ‘어댑티브 사운드(Adaptive Sound)’ 기능으로 재생 중인 영상의 음향 주파수를 분석한 후 음악·스포츠·게임 등 각 장르에 맞는 최적의 사운드 모드를 자동으로 설정해 영상과 음향의 몰입감을 높여 준다.

특히, QLED TV와 연결성이 강화됐는데, TV의 AI 모드를 ‘켜짐’으로 설정하면 사운드바도 ‘어댑티브 사운드’ 모드로 자동 전환돼 조작이 간편하다.

‘Q시리즈’ 사운드바에는 입체 음향 기술인 돌비사의 애트모스와 DTS사의 DTS:X를 탑재하여 전후좌우뿐 아니라 마치 천장 위에서 소리가 쏟아져 내리는 듯한 입체적인 사운드를 경험할 수 있다.

HW-Q950R은 서브우퍼와 2개의 후방 서라운드 스피커를 포함한 7.1.4채널을 지원하며, HW-Q850R과 HW-Q750R은 본체와 서브 우퍼만으로 각각 5.1.2채널과 3.1.2 채널을 지원한다. 또한 별도의 서라운드 키트를 구매해 후방 사운드 효과를 강화할 수 있다.

‘Q시리즈’ 사운드바는 와이파이가 탑재돼 스마트싱스(SmartThings)앱과 연동해 재생·콘텐츠 선택·볼륨 조절·모드 설정 등 다양한 기능을 집안 어디에서나 스마트폰으로 간단하게 제어할 수 있다.

또한 블루투스 기능을 갖춰 스마트폰에 저장되어 있는 음악이나 모바일 계정에 가입되어 있는 스트리밍 음악 서비스도 간편하게 고음질로 감상할 수 있다.

‘Q시리즈’ 사운드바는 HW-Q950R이 180만원, HW-Q850R이 130만원, HW-Q750R이 90만원, HW-Q650R이 60만원이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삼성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