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실내 공기질 관리 서비스 ‘스마트싱스 에어’ 출시
삼성전자, 실내 공기질 관리 서비스 ‘스마트싱스 에어’ 출시
  • 지피코리아
  • 승인 2019.05.14 22: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성전자는 실내 공기질 통합 관리 서비스인 '스마트싱스 에어'를 14일 출시했다. 

스마트싱스 에어 서비스는 스마트폰에 스마트싱스 앱을 설치하고 와이파이를 지원하는 삼성 공기청정기 모델과 연동하면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번에 선보인 서비스는 안방·거실·아이방 등 각 공간에 설치된 공기청정기의 센서로 측정된 실내 공기 오염도와 실외 공기질·예측 정보까지 조합해 실시간으로 실내외 공기질 상태를 한눈에 확인할 수 있도록 해 주며, 상황별로 최적의 공기질 관리법을 추천해 준다.

상황별 최적의 공기질 관리법도 추천해 준다. 예를 들어 주방에서 요리를 하는 것이 감지되면, 자연환기를 먼저 하고 공기청정기를 가동하도록 제안하는 식이다

'스마트싱스 에어'는 또 사용자에게 미세먼지 예보를 제공해 공기질 변화를 미리 예측하고 대비할 수 있도록 했으며, 미세먼지(PM10)·초미세먼지(PM1.0·PM2.5)·생활가스 등 관심 있는 항목만 선택해서 알림을 받는 것도 가능하다.

삼성전자는 공기청정기뿐 아니라 에어컨에도 스마트싱스 에어 서비스 지원을 확대해 보다 통합적인 공기질 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스마트싱스 앱을 이용해 원격 제어, 음성 제어뿐만 아니라 사전에 설정한 특정 조건에 맞게 공기청정기를 자동으로 실행할 수 있어 편리하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이밖에 무풍에어컨에서 선보였던 웰컴 쿨링 기능을 2019년형 삼성 무풍큐브에 확대 적용한 웰컴 케어도 5월 중 선보인다. 이 기능은 스마트폰의 GPS 정보를 활용한 '지오펜스' 기술을 기반으로 사용자가 집과 가까워지면 공기청정기를 미리 작동 시킬지 여부를 묻고 원격 제어할 수 있다. 사용자가 집에 도착하자마자 깨끗하게 정화된 실내 공기를 즐길 수 있게 해준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삼성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