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해숙 웃게 만든 홍종현 센스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김해숙 웃게 만든 홍종현 센스
  • 지피코리아
  • 승인 2019.05.26 08: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해숙과 홍종현의 뜻밖의 조우 현장이 포착됐다.

25일 방송된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극본 조정선/ 연출 김종창/ 제작 지앤지프로덕션, 테이크투) 37, 38회에서 김해숙(박선자 역)이 둘째 딸 김소연(강미리 역)의 남자친구 홍종현(한태주 역)의 됨됨이에 또 한 번 매료된다.

앞서 박선자(김해숙 분)는 강미리(김소연 분)와 함께 설렁탕집을 찾아온 한태주(홍종현 분)를 보고 두 사람이 예사롭지 않은 관계임을 직감했다. 강미리가 남자를 데려왔다는 사실이 박선자에겐 내심 솔깃하고 반가운 사실이었던 것. 잘 생긴 외모와 예의바른 행동 등 한태주가 마음에 쏙 들었던 박선자는 인자한 미소와 함께 호구조사를 하며 은근한 관심을 표했다.

이런 가운데 박선자가 한태주의 에스코트를 받고 있어 눈길을 끈다. 엄마 미소를 한껏 만개시킨 박선자와 똘망한 눈빛을 빛내며 박선자를 챙기는 한태주의 모습은 보기만 해도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이날 한태주는 박선자에게 비타민 같은 활력이 돼줄 예정이다. 특유의 자상함과 세심한 배려는 강미리의 유학문제로 심신이 지친 박선자를 웃게 한다고. 뿐만 아니라 박선자는 아직 강미리와 한태주의 교제사실을 모르고 있기에 이들의 만남이 더욱 흥미진진하다.

과연 박선자와 한태주의 우연한 만남에선 어떤 대화가 오갔을지 25일 방영된 KBS 2TV 주말드라마 ‘세상에서 제일 예쁜 내 딸’ 37, 38회에서 확인 할 수 있다.

/지피코리아 뉴스팀 gpkorea@gpkorea.com, 사진제공: 지앤지프로덕션, 테이크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