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 아래 반짝이는 헤어스타일, 여자 앞머리 탈모 원인은? 두피 케어 샴푸로 홈클리닉!
태양 아래 반짝이는 헤어스타일, 여자 앞머리 탈모 원인은? 두피 케어 샴푸로 홈클리닉!
  • 지피코리아
  • 승인 2019.07.27 15:0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휴양지 해외 여행, 물놀이 등을 계획하고 있다면 톡톡 튀는 '깨발랄' 헤어에 도전해보자. 뜨거운 태양 아래에서 상큼함과 발랄함을 업 시키고 인생샷을 건지게 될지 모른다.

1. 비키니에도 원피스에도 찰떡 '업 헤어'
가장 인기가 좋은 헤어는 일명 '똥머리'라 불리는 업 헤어다. 포니테일로 묶어줘도 좋지만 동그랗게 업 해서 올리면 귀여움과 발랄함을 동시에 가질 수 있다. 머리 숱이 적어 고민이거나 여성 원형 탈모 등이 있을 때는 똥머리 가발을 이용하면 좀 더 풍성하게 머리를 올릴 수 있다. 올리브영, 롭스, 랄라블라 등에서도 똥머리 가발을 쉽게 접할 수 있다.

2. 예쁘게 땋은 '브레이드'
두피부터 땋아 내린 브레이드 머리 역시 시원함을 풍기는 헤어다. 패션 스타일링에 따라 다르게 땋을 수 있는데 느슨하게 묶으면 러블리하고 여성스러움을, 촘촘하게 땋으면 스포티한 느낌을 더할 수 있다. 여기에 유행중인 트윙클 붙임 머리를 함께 땋아주면 중간중간 반짝반짝 빛나는 헤어로 탈바꿈시켜준다.

3. 소품을 이용한 '반다나 헤어 밴드'
더운 날에는 스카프를 이용한 헤어 밴드 스타일링 역시 인기가 많다. 업 시킨 머리나 긴 생머리에도 반다나를 이용해 머리에 묶어주거나 반다나 헤어 밴드를 해주면 휴가 패션을 완성할 수 있다. 특히 여자 앞머리 탈모, 여자 M자 이마 등이 고민일 때 헤어 밴드로 가려주면 인생템이 될 지 모른다.

머리를 묶은 상태로 바다나 수영장에 들어갔다면 반드시 깨끗하게 닦아주고 말려주어야 한다. 소금물이나 락스물 등으로 머리카락이 상한 상태에다 통풍이 되지 않아 두피와 머리카락이 함께 상할 위험이 높다. 최근에는 여성 탈모 치료로 여성 탈모 클리닉, 여성 탈모 한의원을 방문하는 사람이 많은데 평상시 탈모예방을 위한 습관으로 두피를 딥클렌징 하고 통풍을 잘 시켜 말려주는 두피관리가 뒷받침되어야 한다. 

시중에는 지성 두피 샴푸, 지루성 두피염 샴푸, 탈모 샴푸 추천 제품 인기 순위에 오른 제품이 다양한데 인생템을 찾으려면 성분과 기능을 살펴봐야 한다.

미용실샴푸로 유명한 더헤어머더셀러의 스테디셀러템 ‘HAMOCELL 더블유 헤어 로스 샴푸’는 여자 전용 두피 샴푸로 두피에 쌓여있는 피지와 비듬 등 각종 노폐물을 케어 하고 건조함으로 인한 가려움을 덜어주며 모발과 두피를 청결하게 유지시켜준다. 실크 단백질과 판테놀 성분은 가는 모발과 건조한 두피에 보습과 영양을 더하고 캐모마일꽃수가 민감해진 두피를 진정시킨다.

판테놀은 피부 내에 들어와 비타민 B5로 변하는 물질로 피부에 윤기와 보습을 제공하고 수분의 증발을 막는다. 탈모 앰플이나 탈모 에센스에 판테놀 성분이 많은데 헤머셀 더블유 헤어 로스 샴푸에 판테놀 성분을 함유해 피부 수분 유지를 끌어올렸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