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프, `대형 SUV 풀라인업 완성` 그랜드 체로키 3.0 터보 디젤 출시
지프, `대형 SUV 풀라인업 완성` 그랜드 체로키 3.0 터보 디젤 출시
  • 지피코리아
  • 승인 2019.09.30 20: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일 FCA코리아에 따르면 지프는 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2019년식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0 터보 디젤(Grand Cherokee Limited 3.0 Turbo Diesel) 모델을 출시했다. 그랜드 체로키는 가솔린 모델 3종과 디젤 모델 3종, 총 6개 트림의 그랜드 체로키 풀 라인업이 완성됐다.

2019년식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0 터보 디젤 모델은 지프만의 오프로드 4X4 시스템과 세단 수준의 온로드 주행 성능까지 갖췄다는게 회사의 설명이다. 전면 범퍼와 그릴 링, 루프 레일, 하단 범퍼 아플리케, 안개등 및 테일 램프 베젤 등에 플래티늄 크롬으로 포인트를 줘 중후한 외관 디자인을 나타낸다.

주행 안정성과 편의 사양도 빼놓을 수 없다. 크루즈 컨트롤과 사각지대 모니터링, 주행 중에도 후방을 실시간으로 보여주는 '트레일러 모니터'가 탑재돼 있다. 한국어 음성 인식이 가능한 유커넥트(Uconnect) 8.4인치 터치스크린 인포테인먼트 시스템과 9개의 프리미엄 알파인(Alpine) 스피커 시스템도 특징이다.

지프 셀렉-터레인(Jeep Selec-Terrain) 지형 설정 시스템도 탑재돼 다이얼 조작만으로도 오토(Auto), 스노우(Snow), 샌드(Sand), 머드(Mud), 락(Rock)의 5가지 모드 중 하나를 선택해 노면상황과 기후 조건에 따라 최적의 주행을 경험할 수 있다.

그랜드 체로키 리미티드 3.0 디젤 터보는 최고 출력 250마력, 최대 토크 58.2㎏/m의 출력과 토크를 자랑하는 엔진은 최대 3.5톤의 뛰어난 견인력도 제공한다. 엔진 스톱·스타트(ESS) 기능은 배출가스를 줄이고 경제성을 높여줘 복합연비는 9.3㎞/ℓ(도심 8.3㎞/ℓ, 고속 10.7㎞/ℓ)이다.

국내 판매가격은 7140만원(부가세포함)이며, 해당 모델은 전국 전시장에서 대기없이 즉시 출고 가능하다.

파블로 로쏘 FCA 코리아 사장은 "한국 시장에서 SUV 인기가 나날이 증가함에 따라 대형 플래그십 SUV에 대한 고객 니즈 역시 더욱 다양해지고 있다"며 "그랜드 체로키 라인업의 완성이 프리미엄을 중시하는 국내 고객들에게 더욱 다양한 선택권을 제공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지피코리아 김민우 기자 harry@gpkorea.com, 사진=FCA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