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있는 녀석들' 문세윤x유민상 제작진에 “놀면 뭐해? 당면 사와!”
'맛있는 녀석들' 문세윤x유민상 제작진에 “놀면 뭐해? 당면 사와!”
  • 지피코리아
  • 승인 2019.10.09 21: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4일에 방송된 '맛있는 녀석들'에서는 유민상과 문세윤이 제작진에게 밥질(?)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국 음식관광 홍보대사’로 위촉된 멤버들은 2019년 ‘대전 방문의 해’를 맞아 방송인 알베르토와 함께 게릴라 먹방 ‘대전’편을 진행했다. 이에 유튜브를 통해 시청자들의 추천 맛집을 신청 받았고 그중 선정된 대전의 한 음식점을 찾아 소국밥과 궁중소갈비찜 을 맛 보았다.

짭짤하고도 달짝지근한 소갈비찜을 먹던 김민경은 “국물에 당면 사리를 넣고 싶다”고 언급했고 김준현도 “가능했다면 당면 사리 맛팁을 했을 것”이라며 아쉬워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에 유민상은 제작진의 이름을 언급하며 노느니 당면을 사오는 것이 어떠냐며 제작진을 향한 밥질(?)을 시작했고 문세윤 역시 제작진에게 “놀면 뭐 하니?”라며 ‘갑질’보다 더 무서운 ‘밥질’에 동참하며 촬영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당면 사리 때문에 밥질(?) 논란으로 번진 '맛있는 녀석들'은 4일 밤 8시에 방영된 코미디TV애서 확인할 수 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