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부가 머니?' 룰라 김지현 “아들의 변화가 모두 제 잘못인 것 같아”
'공부가 머니?' 룰라 김지현 “아들의 변화가 모두 제 잘못인 것 같아”
  • 지피코리아
  • 승인 2020.02.02 16:2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보 엄마’ 김지현이 뜨거운 눈물을 흘린다.

지난 31일 방송된 MBC ‘공부가 머니?’에서 룰라 멤버였던 김지현이 이제 중학교 3학년이 되는 둘째 아들 한주 군 고민에 뜨거운 눈물을 보였다고 해 관심이 쏠렸다.

초등학교 6학년 때 서울대 학생들이 푸는 문제를 완벽하게 풀어낼 만큼 뛰어난 실력을 가졌던 ‘수학 영재’ 한주. 하지만 사람들의 지나친 관심은 오히려 독이 됐고, 그 부담감을 견디지 못하고 결국 공부를 잠시 쉬기로 했다.

아들의 이러한 변화가 모두 자신의 잘못인 것 같다며 남편에 대한 애틋한 마음과 아들에 대한 미안함을 털어놓은 김지현의 고민에 ‘공부가 머니?’ 전문가들이 발 벗고 나섰다.

정확한 검사를 위해 심리검사를 한 결과 공부에 관심도 없고 노력도 안 하고 있는 것 같은 한주의 반전 있는 결과가 공개된다고. 뿐만 아니라 아동심리 전문가 손정선은 김지현 부부의 검사 결과 그래프를 두고 “평범한 아이에겐 안 좋은 그래프지만, 한주에겐 좋은 부모님의 태도다”라고 설명해 이후 이들에 대한 솔루션이 어떠했는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 제공 : MBC '공부가 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