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Q51’ 26일 출시...31만9000원
LG전자, 실속형 스마트폰 ‘Q51’ 26일 출시...31만9000원
  • 박한용
  • 승인 2020.02.25 11:3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는 오는 26일 국내 이동통신 3사를 통해 실속형 스마트폰 'LG Q51'을 출시한다고 25일 밝혔다. 출고가는 31만9000원이다.

LG Q51은 6.5인치 크기 풀비전(FullVision) 디스플레이를 적용했다. 또 전면 카메라 영역을 물방울 모양으로 디자인해 몰입감을 높였다.

실속형임에도 전면에 1,300만 화소의 고화질 카메라, 후면에는 각각 1,300만, 500만, 200만 화소의 표준, 초광각, 심도 카메라를 탑재했다. 후면 트리플 카메라는 다양한 화각을 촬영할 수 있어 인물과 배경에 맞는 사진들을 다양하게 찍을 수 있다.

주로 프리미엄 제품군에만 적용되던 최대 7.1채널 ‘DTS:X’ 입체음향 기능을 탑재했다. 또 스테레오 스피커를 적용, 이어폰 없이도 풍부한 음향을 즐길 수 있다.

신제품은 美 국방부 군사표준규격인 ‘밀리터리 스펙’도 통과, 내구성도 강화됐다. 이 표준은 군 작전을 수행하기에도 충분한 내구성을 갖췄다는 의미로 저온(포장상태/비포장상태), 습도, 고온(포장상태/비포장상태), 진도, 분진, 충격(열충격) 등을 테스트한다.

LG Q51은 다양한 편의기능을 갖췄다. 스마트폰 결제 서비스인 LG 페이를 탑재, 오프라인에서는 신용카드처럼 사용할 수 있다. 온라인에서는 복잡한 비밀번호 대신 간단한 지문인식으로 간편하게 결제할 수 있다.

구글 어시스턴트 기능도 편리하다. 제품 좌측의 별도 버튼을 누르거나 오케이 구글을 부르면 알람, 검색, 문자 메시지 보내기 등을 음성으로 쉽게 사용할 수 있다.

색상은 백색이지만 푸른빛이 도는 '프로즌 화이트', 검은색이지만 회색빛을 가미한 '문라이트 티탄' 등 2가지 종류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LG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