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JTBC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제작 지원
쌍용차, JTBC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제작 지원
  • 박한용
  • 승인 2020.02.25 09: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자동차가 JTBC 신작 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이하 날씨가…)' 제작을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동명 소설이 원작인 '날씨가…'는 명작 드라마 '연애시대'로 깊은 인상을 남긴 한지승 감독이 연출한다.

서울 생활에 지쳐 고향 북현리로 내려간 해원(박민영)이 독립 서점을 운영하는 은섭(서강준)을 다시 만나 펼쳐지는 가슴 따뜻한 서정 멜로드라마다. 지난 24일 오후 9시 30분 첫 회가 전파를 탔고 총 16부 방영(BTV/olleh/U+ 채널 15 공통, 그 외 14~20번)될 예정이다.

차량은 배역 특성을 고려해 주인공 은섭이 코란도를, 그의 라이벌 영우(김영대)가 G4 렉스턴, 해원 이모 친구 수정(이선희)이 티볼리를 타고 등장할 예정이라고 쌍용차 관계자는 설명했다. 

 

코란도는 역동적이고 세련된 디자인과 디지털 인터페이스 블레이즈 콕핏, 첨단주행보조 딥컨트롤을 비롯한 첨단기술이 조화를 이룬 준중형 SUV이다. 지난해 신차안전도평가(KNCAP) 1등급을 획득하며 최고 수준의 안전성을 입증한 엔트리 패밀리카 모델이다.

G4 렉스턴은 여유로운 공간 활용은 물론, 나파 가죽시트와 퀼팅 인테리어 등 고급 소재, 편의사양이 적용된 대형 SUV이다.

티볼리는 대한민국 소형 SUV의 아이콘으로, 뛰어난 스타일과 상품성은 판매량과 고객들의 입소문에 의해 꾸준히 인정 받고 있다.

쌍용차 관계자는 "TV조선의 ‘미스터 트롯’에 우승자 경품으로 G4 렉스턴을 제공하는 등 고객들의 즐거움과 함께하는 엔터테인먼트 연계 마케팅을 이어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쌍용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