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전국 전시장 방역·소독...'코로나19' 안심구역 조성
쌍용차, 전국 전시장 방역·소독...'코로나19' 안심구역 조성
  • 박한용
  • 승인 2020.03.12 10: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자동차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위해 전국 300여개 전시장에 매일 소독을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

전시장을 찾은 고객 차량에 대해서도 항균 연막소독 서비스를 실시하고 손 소독제를 무상 증정한다.

쌍용차는 3월 다양한 구매혜택도 이어간다. G4 렉스턴과 코란도, 티볼리 등 전 모델 구매 시 국내 최장 10년/10만㎞ 보증기간을 제공한다. 여기에 블랙박스와 프리미엄 틴팅으로 구성된 리스펙트 기프트 패키지가 무상 제공(최대 100만원 할인 선택 가능)된다.

아울러 이벤트 참가 시 지급되는 1.5% 특별할인쿠폰을 이용하면 정부 개별소비세 인하분에 더해 개소세 전액을 지원받아 신차를 구매할 수 있다.

쌍용차는 이달 말까지 홈페이지에 방문, 개소세 전액 지원 등 3월 구매혜택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로 공유하면 1.5% 특별할인쿠폰을 전원 증정한다. 전화 및 온라인 상담 실시 고객에게도 쿠폰을 제공한다.

쌍용차는 이달 말까지 홈페이지에 방문, 개소세 전액 지원 등 3월 구매혜택을 SNS로 공유하면 1.5% 특별할인쿠폰을 전원 증정하고, 즉석추첨을 통해 ▲뚜레쥬르 베이커리 상품권(2만원, 150명) ▲CU 편의점 기프티콘(1천원, 1,000명) 등 선물을 지급한다. 자세한 내용은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쌍용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