쉐보레, 월 1만원 파격할부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쉐보레, 월 1만원 파격할부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 김기홍
  • 승인 2020.03.12 10: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쉐보레가 코로나로 극심한 경제난을 이겨내기 위한 ‘만원의 행복’ 할부 상품을 내놓는다.

쉐보레가 새롭게 선보인 ‘만원의 행복’은 스파크, 말리부, 트랙스 구매 고객이 최초 1년간 월 1만원의 최소 금액만 지불하면 되는 할부 프로그램으로, 최초 1년 이후 3년간은 4.5% 이율로 할부가 진행된다.

쉐보레는 3월 한달 간 진행되는 ‘파인드 뉴 스타트(Find New Start), 파인드 뉴 쉐비(Find New Chevy)’ 캠페인의 일환으로, 선수금과 이자를 없앤 ‘더블 제로 무이자 할부’ 프로그램을 통해 스파크(LT,Premier), 말리부(2.0 터보, 1.6 디젤), 이쿼녹스 36개월, 카마로 SS 50개월, 볼트 EV 60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을 제공 중이다.

또한 할부와 현금 지원 혜택이 결합된 ‘콤보 할부’ 프로그램을 통해 차량을 구입할 경우, 스파크 100만원, 말리부(2.0 터보, 1.6 디젤) 180만원, 이쿼녹스 7%, 카마로 SS 10%, 볼트 EV 300만원을 지원한다. 트랙스 구매자에게는 콤보 할부 프로그램 이용 시 120만원의 현금 지원 또는 36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을 제공하고 있다.

이밖에 차량 구입 고객의 기존 차량 보유기간에 따라(5년/ 7년/ 10년) 최대 70만원의 추가 혜택을 제공한다. 다마스와 라보 구입 고객에게 사업자 대상 특별 프로모션을 진행하고, 추가 20만원 지원 등 최대 90만원의 혜택을 제공 중이다.

백범수 한국지엠 국내영업본부 전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사회 경제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차량 구매를 고려하는 고객분들의 초기 구입 부담을 덜어드리기 위해 파격적인 할부 프로그램을 마련하게 됐다”며 “개인 차량이 안전한 이동 수단으로 부각되고 있는 만큼, 3월 한달 간 차종 별 최대 143만원에 달하는 정부의 개소세 인하 효과 등 다양한 구입 혜택들을 동시에 누리길 바란다”고 밝혔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쉐보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