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카, 업계최초 24시 ‘맞춤형 즉시 결제’ 도입
케이카, 업계최초 24시 ‘맞춤형 즉시 결제’ 도입
  • 박한용
  • 승인 2020.03.16 09:3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케이카는 24시간 원활한 온라인 중고차 쇼핑을 위해 업계 최초로 현금·카드·대출 등 원하는 결제 방식을 선택해 결제하는 ‘맞춤형 즉시 결제’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16일 밝혔다.

새롭게 도입한 맞춤형 즉시 결제 시스템은 온라인에서 24시간 현금, 카드 결제는 물론 케이카 저금리 금융 서비스인 ‘K Car 캐피탈’의 대출 심사 및 승인까지 한 번에 진행할 수 있는 혁신적인 온라인 결제 시스템이다.

이번 결제 시스템을 도입하면서 소비자는 원하는 결제 수단을 2개 이상 선택하는 것은 물론, 차량 금액도 분할해 결제할 수 있다.

예를 들어 2,000만원 상당의 직영중고차를 주문할 경우 현금 500만원, 카드 500만원, 대출 1,000만원 등 원하는 대로 자유롭게 나눠 결제가 가능하다. 

케이카의 24시간 온라인 즉시 대출 심사·승인은 물론 복합 결제 시스템 도입은 중고차 업계 첫 시도다. 직영중고차 주문 후 온라인 결제에서 배송 신청까지 모든 절차가 최대 1시간 내 가능해 보다 빠르고 편리하게 ‘내차사기 홈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내차사기 홈서비스’는 언제 어디서나 PC 및 모바일로 직영중고차를 구매할 수 있는 케이카 대표 온라인 구매 서비스다.

구매 후 3일내 차량을 반납할 수 있는 ‘3일 환불제’, 실감나는 차량 사진을 제공하는 3D 라이브 뷰, 당일 배송 등 지속적인 서비스 강화를 통해 2015년 론칭 이후 2020년 3월 현재 누적 이용 고객 20만명을 돌파했다.

실제 매장에 방문하지 않고 1억원을 웃도는 차량이 판매될 만큼 품질과 서비스에 대한 신뢰를 바탕으로, 내차사기 홈서비스 이용률은 전체 판매 중 40%에 달할 만큼 성장하고 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K-Car(케이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