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빅데이터 산업 키운다 '유비퍼스트대원' MOU 체결
한국타이어, 빅데이터 산업 키운다 '유비퍼스트대원' MOU 체결
  • 박한용
  • 승인 2020.04.17 17:0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기업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대표이사 조현범, 이하 한국타이어)가 지난 16일 국내 차량관제 서비스 선도 기업인 ㈜유비퍼스트대원(대표이사 박혜진)과 업무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유비퍼스트대원은 국내 차량관제 시장의 선두기업으로, 가입차량 10만대(상용차 및 승용차 포함) 규모의 텔레매틱스 서비스 '유비칸(UbiKhan)'을 비롯해 다양한 형태의 차량관제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유비퍼스트대원과의 협력을 통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화두인 빅데이터 활용 차량관리 서비스를 확대하고, 실시간 차량관제 데이터를 활용해 타이어 기술 및 차량관리 솔루션 개발 역량을 제고해 나갈 계획이다. 

양사의 협력 관계는 국내 최대 규모 상용차 타이어 전문점, TBX 등 한국타이어의 오프라인 서비스 역량과 유비칸 등 유비퍼스트대원의 플랫폼이 수집한 차량 데이터를 결합하여, 새로운 방식의 차량 관리 서비스를 창출해 내는 데 집중된다.

한국타이어는 TBX의 고객 중 유비칸 가입자를 대상으로 한 프리미엄 타이어 관리 서비스를 올해 하반기 중 출시할 예정이다. 또한 한국타이어의 유통 채널을 찾는 상용차 및 승용차 고객들이 유비칸 서비스나 블랙박스, ADAS(지능형 운전자 보조 시스템), DTG(디지털운행기록장치) 등 유비퍼스트대원의 차량용 액세서리들을 만나볼 수 있도록 협력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양사는 타이어 및 차량관제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두 기업의 강점을 결합해 새로운 서비스 및 유통 방식을 고안해 내기 위한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긴밀한 협력 체계를 기반으로 시너지 효과를 발생시켜 다른 타이어 제조사 및 차량관제 업체와는 차별화된 서비스 및 유통 역량을 갖춘다는 방침이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한국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