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트시그널 시즌3’ 4주 만에 1위 ‘미스터트롯 TOP7’ 출연 ‘아는 형님’ 급상승
‘하트시그널 시즌3’ 4주 만에 1위 ‘미스터트롯 TOP7’ 출연 ‘아는 형님’ 급상승
  • 지피코리아
  • 승인 2020.05.15 21:4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3'가 4주 만에 비드라마 1위 탈환에 성공했다. 방영 초반에 나타났던 '지루하다'는 부정적 시청 반응을 '흥미롭다'는 긍정 반응으로 전환하는데 성공했으며, 천인우, 박지현, 이가흔의 관계에 높은 주목이 발생했다. 비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부문 '하트시그널 시즌3' 출연진이 1위~4위를 석권했다.

미스터트롯 TOP7이 전학생으로 출연한 JTBC '아는 형님'이 자체 최고 화제성에 근접한 점수를 기록하며 비드라마 2위를 유지했다. 전학생들의 예능감에 네티즌의 호평이 나타났으며, 고정 출연진과의 케미도 좋았다는 반응이 많았다. 임영웅은 비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10위로 진입했다.

비드라마 3위는 TV CHOSUN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로 화제성은 전주 대비 11.26% 상승했으나, 순위는 2계단 하락해 방영 이후 최초로 다른 프로그램에 1위 자리를 내주었다. 미스터트롯 TOP7과 레인보우의 데스매치가 방영되어 네티즌의 주목이 발생했으며, 레인보우팀의 게스트 섭외에 호평이 빈번했다. 임영웅은 비드라마 출연자 화제성 5위를 기록했다.

tvN '대탈출'은 2주 연속 화제성 상승하며 비드라마 4위 유지에 성공했다. 이번주 방영한 아차랜드 에피소드에 ‘엔딩 부분이 아쉽다’는 의견과 ‘재미있다’는 엇갈린 시청 반응이 다수 발생했다.

비드라마 5위는 Mnet '로드 투 킹덤'으로 첫 방송 대비 화제성 37.86% 상승하며 전주와 동일한 순위를 유지했다. 1차 경연이 방영되어 팬들의 높은 주목이 발생했으며, 프로그램에 출연중인 펜타곤 진호의 입대 소식이 알려져 아쉽다는 네티즌 반응이 나타났다.

비드라마 6위는 MBC '복면가왕'으로 전주 대비 화제성은 1.43% 상승했으나, 순위는 3계단 하락했다. 나태주, 김호중, 애즈원 민, 양혜승 등의 정체가 공개돼 화제를 모았으며, '주윤발'이 6연승에 성공하여 네티즌의 축하 댓글이 이어졌다.

다음으로 비드라마 7위는 폐지 소식이 전해져 화제성 급상승한 KBS2 ‘개그콘서트(전주 대비 화제성 368.21% 증가)’, 8위는 tvN ‘삼시세끼 어촌편5(전주 대비 화제성 39.12% 감소)’, 9위는 JTBC ‘팬텀싱어3(전주 대비 화제성 23.01% 증가)’, 10위는 MBC ‘나 혼자 산다(전주 대비 화제성 22.29% 증가)’ 순이었다.

본 조사는 TV화제성 분석 기관 굿데이터코퍼레이션이 2020년 5월 4일부터 2020년 5월 10일까지 방송 중이거나 방송 예정인 비드라마 177편을 대상으로 뉴스 기사, 블로그/커뮤니티, 동영상, SNS에서 발생한 네티즌 반응을 분석하여 5월 11일에 발표한 결과이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