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서비스 맡긴 동안, 킥고잉으로 개인용무 보세요~" 
기아차 "서비스 맡긴 동안, 킥고잉으로 개인용무 보세요~" 
  • 최영락
  • 승인 2020.06.15 09:4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차가 직영서비스센터에서 공유형 전동킥보드를 맘껏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기아자동차는 국내 최대 규모의 전동킥보드 서비스 업체인 ‘올룰로(OLULO)’와 제휴를 맺고, 직영서비스센터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전동킥보드 서비스를 실시한다.

올룰로가 운영하고 있는 전동킥보드 서비스 ‘킥고잉’은 2018년 9월 런칭 이후 현재까지 누적 이용 수 380만회를 돌파하는 등 업계 선두권을 달리고 있다.

기아차는 서울 성동서비스센터에 전동킥보드 전용 거치 공간인 ‘킥 스팟’을 설치하고 고객들에게 이용 쿠폰을 제공하는 방식으로 서비스를 시작하며, 점차 운영 지역을 확대해나갈 계획이다.

기아차는 직영서비스센터를 방문한 고객들이 차량 정비를 위해 대기하는 시간 동안 근거리에서 개인적인 용무를 편리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전동킥보드와 같은 마이크로 모빌리티서비스를 마련하게 됐다고 밝혔다.

기아차 관계자는 “차량 정비로 인한 대기시간동안 고객분들에게 이동 편의성을 제공해드리기 위해 전동킥보드 서비스를 도입하게 됐다”고 말했다.

/지피코리아 최영락 기자 equus@gpkorea.com, 사진=기아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