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첫 ‘후분양’ 동문건설, ‘평택 지제역 동문굿모닝힐 맘시티 2차’ 9월 분양
평택 첫 ‘후분양’ 동문건설, ‘평택 지제역 동문굿모닝힐 맘시티 2차’ 9월 분양
  • 박한용
  • 승인 2020.08.19 09: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 지제역 동문굿모닝힐 맘시티 2차 항공사진
평택 지제역 동문굿모닝힐 맘시티 2차 항공사진

경기도 평택시 칠원동 신촌지구 1‧2‧4블록에서 2803가구를 공급한 동문건설은 3블록에서 평택 지제역 동문굿모닝힐 맘시티 2차 1134가구를 9월 분양할 예정이다. 전 가구 수요자 선호도가 높은 중소형으로, 평택에서는 처음으로 선보이는 후분양 아파트여서 관심이 쏠린다.

평택 지제역 동문굿모닝힐 맘시티 2차는 지하 1층 지상 27층 14개 동 전용면적 59~84㎡ 1134가구다. 전용면적 별로는 59㎡가 730가구로 전체 물량의 64% 이상을 차지하며 74㎡ 250가구, 84㎡ 154가구 등이다. 

신촌지구는 동문건설이 총 5개 블록에 4833가구의 동문굿모닝힐 맘시티 아파트를 짓는 브랜드타운이다. 1블록과 2‧4블록 2803가구는 지난해 8월 약 3년 간의 공사기간을 거쳐 입주를 시작했으며, 5블록 896가구는 내년께 분양할 예정이다.

9월 분양하는 3블록 평택 지제역 동문굿모닝힐 맘시티 2차는 후분양 아파트이다. 전체 공정의 75% 이상(2020년 7월 현재)이 진행된 상태로 공사 진행 과정을 눈으로 확인할 수 있어 신뢰감이 높고, 무엇보다 내년 8월이면 입주가 가능하다.

생활편의시설 이용도 쉽다. 단지 내 중심상업시설 맘스’ 스퀘어는 지하 1층~지상 5층 4개 동에 다양한 업종이 입점해 있다. 특히 이곳에 서울 강남 대치동 명문학원 타운을 유치해, 입주민은 저렴한 비용으로 수준 높은 교육 프로그램 혜택을 누릴 수 있다. 또 도보 5분 이내 거리에는 작년 9월 개교한 평택새빛초교가 있으며, 중학교 부지도 예정돼 있다.

지하철 1호선과 SRT가 정차하는 지제역도 가깝다. SRT를 타면 강남 수서까지 20분 대에 이동할 수 있고, 경부고속도로, 평택제천고속도로, 1번국도, 45번국도 등 광역 도로망 역시 잘 구축돼 있다.

직주근접(職住近接)도 강점이다. 동삭로 건너편에는 쌍용자동차 본사가 있고, 종합물류단지, 평택 일반산업단지, 안성원곡산업단지, 송탄산업단지 등 인근에 산업단지가 많다. 자동차로 10분 거리에 세계 최대 규모의 삼성반도체 평택캠퍼스는 확보된 총 6개의 반도체 공장 부지 가운데 절반이 가동 중이거나 공사 중이다. 약 483만㎡에 기업, 연구, 의료, 주거시설 등이 들어서는 평택 브레인시티 개발도 한창이다. 

단지 설계도 돋보인다. 남향 위주의 동 배치로, 조망은 물론 저층에서도 햇빛이 잘 들고, 바람도 잘 통하도록 조성했다. 평면은 4베이 구조(일부 제외)로 개방감이 돋보이며, 전 가구 파우더 룸을 제공하고, 주방과 침실, 거실 등 집 안 곳곳에 수납공간도 넉넉하게 마련했다. 

맘스카페, 키즈카페, 어린이놀이터, 작은 도서관 등 자녀와 엄마가 함께 할 수 있는 공간도 많다. 특히 지상 1층에는 80명 이상의 영‧유아를 보살필 수 있는 보육실도 조성했다. 피트니스센터, GX룸, 멀티룸, 사우나, 스크린골프장 등 여가와 취미생활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커뮤니티시설도 마련했다.

분양 관계자는 “지난 6월 평택시가 조정대상지역으로 지정되면서 전매제한 기간이 소유권 이전등기 시까지로 늘어났지만, 평택 지제역 동문굿모닝힐 맘시티 2차는 1년도 채 되지 않아 입주할 수 있고, 4833가구의 단일 브랜드타운으로 이미 갖춰진 생활편의시설 이용도 편리하다” 며 “주변 수많은 굵직한 개발호재와 일자리 창출 효과로 주택 수요가 꾸준히 이어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평택 지제역 동문굿모닝힐 맘시티 2차의 견본주택은 평택시 세교동 10-1 일대에 들어서며, 오픈 전까지 비전동 1104에 있는 평택 가로수길 센트럴돔 1108호에서 홍보관을 운영할 계획이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동문건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