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슈퍼레이스, 카레이싱팬 확 늘릴 준비 완료!
E-슈퍼레이스, 카레이싱팬 확 늘릴 준비 완료!
  • 박한용
  • 승인 2020.08.24 20: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에도 자동차경주 마니아들이 대거 생겨날 가능성이 생겼다.

㈜슈퍼레이스가 모터스포츠를 소재로 한 e스포츠 리그를 시작한다. 

현실 세계에서도 국내 최고의 드라이버 및 미캐닉들과 박진감 넘치는 레이스를 만들어 왔던 만큼 가상의 세상에서도 수준 높은 실력자들의 진지하고 흥미로운 레이스를 보여준다.

CJ대한통운이 대회 타이틀 스폰서로 참여해 ‘2020 CJ대한통운 e슈퍼레이스’ 시리즈로 치러진다. 

슈퍼레이스는 그 동안 심 레이싱 대회를 통해 e스포츠의 인기와 성장 가능성을 목격했다. 

지난해 슈퍼레이스가 OGN과 함께 진행했던 OSL 퓨처스를 통해 숨은 실력자들의 존재를, 올해 4월 프로 드라이버들과 함께 치른 슈퍼레이스 심 레이싱에서는 팬들의 관심을 확인했다. 

올해 CJ대한통운 e슈퍼레이스 시리즈는 개인전으로 진행되며 2021년부터는 팀 경쟁체제로 확대해 1부, 2부리그의 승강제 형태로 진행한다는 계획이다. 

e슈퍼레이스 시리즈는 앞선 경기들을 통해 소개됐던 PC기반의 시뮬레이션 레이싱 게임 ‘아세토 코르사’를 활용해 진행된다. 

키보드와 마우스가 아닌 레이싱 기어를 사용하며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의 최고 클래스인 슈퍼6000 클래스의 레이싱 머신을 사용해 현실감 있는 레이스 환경을 구현할 예정이다. 

첫 시즌에 참가할 드라이버들은 오는 28일부터 1주일 간격으로 열리는 3번의 온라인 선발전을 통해 결정된다. 아세토 코르사를 레이싱 기어로 플레이 할 수 있는 드라이버라면 누구나 도전할 수 있으며 1회의 온라인 선발전에서 10명씩, 총 30명의 드라이버를 선발한다. 

선발전을 통과해 본선에 진출한 드라이버들은 9월 25일부터 정규 시리즈에 돌입한다. 전 경기 더블라운드로 진행되는 정규 시리즈에서는 총 10라운드의 레이스가 펼쳐지며 라운드 별 챔피언십 포인트 합산으로 최종 우승자를 가린다. 정규 시리즈 최종 성적 상위 18명의 드라이버는 12월 열리는 그랜드 파이널에 진출할 수 있는 자격을 얻는다.

한편 정규 리그에 참가하지 못했거나 아쉽게 선발되지 못한 드라이버들을 위한 추가 선발의 기회도 마련돼 있다. 한 달에 한 번씩(10월 9일, 11월 13일, 12월 4일) 열리는 3번의 추가 선발전에서는 스프린트 레이스를 진행해 총 5명의 와일드카드 드라이버를 선발하며 그랜드 파이널에 참가할 기회를 부여한다. 

정규 리그, 추가 선발전, 최고 랩 타임 경쟁 등을 통해 선별된 총 24명의 드라이버들은 오는 12월 12일 열리는 그랜드 파이널에서 진정한 최고가 누구인지를 놓고 시즌 마지막 일전을 치른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슈퍼레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