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고객 맞춤형’ 송파대로 전시장 오픈…"야간 언택트 전시도 운영"
현대차, ‘고객 맞춤형’ 송파대로 전시장 오픈…"야간 언택트 전시도 운영"
  • 지피코리아
  • 승인 2020.09.18 09: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자동차 송파대로 전시장’ 전경 (출처: 사진작가 전택수)
‘현대자동차 송파대로 전시장’ 전경 (출처: 사진작가 전택수)

현대자동차가 '야간 언택트 전시' 등 새로운 고객 경험을 제공하기 위한 고객 맞춤형 전시장을 개소한다.

현대차는 차량 구매 상담 및 브랜드 경험을 맞춤형으로 제공하는 ‘송파대로 전시장(서울 송파구 소재)’을 열였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전시장은 기존 송파대로 지점을 신축해 ‘새로운 공간과 고객 경험’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지상 4층 연면적 1461㎡(442평) 공간에 총 8대 전시차와 전 차종 컬러칩 및 다양한 콘텐츠를 통해 깊이 있는 고객 경험을 제공한다.

또한 완성도 높은 상품 경험 제공을 위해 ‘컨시어지’를 통한 새로운 고객응대 방식을 적용했다. 이를 통해 고객은 편의에 따라 전문 카마스터 응대나 자유로운 비대면 경험을 선택할 수 있다.

‘현대자동차 송파대로 전시장’ 전경 (출처: 사진작가 전택수)
‘현대자동차 송파대로 전시장’ 전경 (출처: 사진작가 전택수)

코로나 시대에 맞춰 응대 직원과 대면 없이 전시 차량 관람이 가능하고, 일상 시간 종료 후에도 자유롭게 전시장을 방문할 수 있도록 ‘야간 언택트 전시장’도 운영한다. 평일은 오후 8~10시, 주말 및 공휴일 오후 6시30분~10시까지다. 

현대차는 판매 전시장에서의 고객 만족도 향상을 위해 다양한 고객 경험 콘텐츠를 개발하고 있다. 송파대로 전시장은 미래 고객 경험 콘텐츠를 운영하고 인사이트를 발굴하는 실험 공간으로 운영될 계획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송파대로 전시장 개소로 서울 송파/강동권에서 가장 고급스럽고 미래 지향적인 고객 경험을 제공할 수 있는 환경을 갖추게 됐다”며 “현대차가 지향하는 미래 판매 전시장의 모습을 가장 먼저 경험할 수 있는 전시장으로서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현대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