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스바겐코리아, 올해 누적 판매 1만대 돌파…"티구안·아테온·투아렉 3총사"
폭스바겐코리아, 올해 누적 판매 1만대 돌파…"티구안·아테온·투아렉 3총사"
  • 지피코리아
  • 승인 2020.10.08 22: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폭스바겐코리아 올해 누적 판매가 1만대를 넘어섰다. 

폭스바겐코리아는 올 들어 9월까지 전년 동기 대비 3배 넘게 증가한 총 1만276대를 판매했다고 7일 밝혔다. 베스트셀러 티구안을 필두로 프리미엄 세단 아테온, 플래그십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신형 투아렉이 고르게 선전한 결과라는 게 폭스바겐코리아의 설명이다.

티구안은 지난 6월 수입 SUV 최초로 누적 판매대수 5만대를 돌파한 모델이다. 2008년 첫 출시 이후 수입차 월간 베스트셀링 모델 1위를 총 21차례나 차지했다. 올해 9월까지 누적 판매량은 총 8039대(티구안 올스페이스 포함)로, 전체 판매의 78.2%를 이끌었다.

특히 올해 2020년형 모델을 출시하며 전륜구동 및 사륜구동, 5인승에서 7인승에 이르는 네 가지 트림을 제공, 라인업을 다양화한 점이 티구안의 인기비결로 꼽힌다.

폭스바겐 브랜드 내 대표 세단인 아테온은 강력한 전면부와 패스트백 스타일의 개성 있는 디자인으로 3040 고객들에게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 높은 공간활용성과 실연비, 폭스바겐코리아가 제공하는 다양한 프로모션 등도 높은 만족도를 이끌어냈다.

폭스바겐코리아는 2020년형 아테온에 3040 오너들의 취향을 반영해 업그레이드 된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편의 기능 추가 및 휠 디자인 변경 등으로 상품성을 강화했다. 다이내믹한 스포츠 드라이빙을 원하는 고객들을 위한 사륜구동 모델인 4모션도 추가했다.

3세대 신형 투아렉의 경우 지난 8월 투아렉 V6 3.0 TDI의 가격이 8390만~9790만원으로 조정되면서 접근성이 높아졌다. 같은 달 국내 판매 중인 SUV 가운데 가장 강력한 토크를 갖춘 투아렉 V8 4.0 TDI가 합류하며 라인업도 확대했다.

슈테판 크랍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의 폭스바겐 부문 사장은 “폭스바겐코리아는 올해 수입차의 대중화를 목표로 고객들에게 폭 넓은 모델 라인업 및 트림 그리고 합리적인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했다”며 “앞으로도 국내 고객들의 요구에 부응해 다양한 모델들을 합리적인 혜택과 함께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폭스바겐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