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2021 K5’ 출시..폰으로 車주변 보는 ‘리모트 360도 뷰’ 적용
기아차 ‘2021 K5’ 출시..폰으로 車주변 보는 ‘리모트 360도 뷰’ 적용
  • 박한용
  • 승인 2020.10.16 16:4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아자동차는 16일 K5 연식 변경 모델 ‘2021 K5’를 출시했다.

기아차는 기존 K5 최상위 트림인 시그니처에만 적용했던 앞좌석 이중접합 차음 글라스를 2021 K5 전 트림으로 확대했다.

주력 트림인 노블레스 트림부터 A필라와 B필라에 니트 내장재를 적용하는 등 상품 전반의 고급감을 강화했다.

특히 리모트 360도 뷰 기능을 2021 K5에 새롭게 추가함으로써 스마트폰으로 차량 주변 전방위를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다. 안전한 주차나 주변 보안 등을 위해 실버층과 여성층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원격 스마트 주차보조(RSPA)를 기본 적용하고, 18인치 전면가공 휠을 선택할 수도 있다. 헤드업 디스플레이(HUD)를 단독 선택 품목으로 구성하고 가격을 74만원에서 64만원으로 낮추기도 했다.

가솔린 모델 가격은 ▲트렌디 2356만원 ▲프레스티지 2606만원 ▲노블레스 2803만원 ▲시그니처 3073만원이다.

1.6 가솔린 터보 모델의 판매 가격은 ▲트렌디 2435만원 ▲프레스티지 2724만원 ▲노블레스 2921만원 ▲시그니처 3151만원이다.

하이브리드 모델의 판매가격은 ▲트렌디 2754만원 ▲프레스티지 2951만원 ▲노블레스 3149만원 ▲시그니처 3365만원이다.

기아차는 2021 K5 출시와 함께 다양한 구매 혜택도 제공할 계획이다. ▲오토 할부 이용 10월 K5 출고 고객 대상 스마트워치 증정(애플워치 혹은 갤럭시워치 중 선택가능) ▲할부 기간에 따른 1‧2‧3 스마트 저금리 할부 ▲젊은 층의 구매 부담을 경감시키는 2030 스타트플랜 ▲더블캐시백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기아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