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밀리언 테마파크" BMW 드라이빙 센터, 누적 방문객 100만명 돌파
"밀리언 테마파크" BMW 드라이빙 센터, 누적 방문객 100만명 돌파
  • 지피코리아
  • 승인 2020.10.30 22: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BMW 드라이빙 센터’가 100만번째 고객이 찾은 밀리언 테마파크로 이름을 올렸다.

BMW그룹코리아가 운영하는 자동차 복합문화공간 'BMW 드라이빙 센터'가 지난 25일 100만번째 고객을 맞이했다고 26일 밝혔다.

2014년 8월 인천 영종도에 문을 연 BMW 드라이빙 센터는 BMW 그룹 내에서 트랙과 고객 체험 시설이 한 곳에 자리 잡은 전 세계 유일 자동차 복합문화공간이다. BMW그룹 내에서 아시아 지역 최초이자 독일과 미국에 이어 세 번째로 세워진 드라이빙 센터다.

BMW 드라이빙 센터에는 초기 770억원과 추가 확장 비용 125억원을 포함해 총 895억원가량이 투자됐다. 현재 29만1802㎡ 면적에 2.6㎞ 드라이빙 트랙, 오프로드 코스를 비롯한 시승 체험 시설을 비롯해 BMW와 MINI, BMW 모토라드, 롤스로이스 등 BMW 그룹 모든 브랜드 모델을 만나볼 수 있는 전시 공간, 특별한 출고 경험을 제공하는 딜리버리 존, BMW코리아 미래재단이 운영하는 주니어 캠퍼스 등이 자리했다.

레스토랑과 카페테리아, 정비와 에어포트 서비스를 제공하는 서비스센터도 갖춰 일반인들이 방문할 수 있는 단일 공간으로는 국내 자동차 업계 최고 수준의 시설로 발돋움했다. 내부 직원 교육 시설인 BMW 트레이닝 아카데미와 연구·개발(R&D) 시설도 보유했다.

BMW 드라이빙 센터 누적 프로그램 이용객은 지난 25일 기준 14만6000여명이다. 이들의 주행거리를 합산하면 약 408만㎞, 지구 둘레 101바퀴 이상이다. 어린이 대상 과학 창의 교육 프로그램 주니어 캠퍼스 이용객도 7만6000여명에 달한다.

BMW그룹코리아는 BMW 드라이빙 센터 100만 고객 달성을 기념하는 특별 이벤트를 진행한다. 100만번째 방문객 김응천 씨 가족에게 기념 이벤트와 선물을 제공했다. 오는 31일까지 BMW 드라이빙 센터에 방문해 시승 신청 이벤트에 응모한 고객 중 8명을 추첨해 라이프스타일 아이템, 30만원 상당 드라이빙 센터 이용권 등을 준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BMW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