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호타이어,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23호점 개소
금호타이어,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23호점 개소
  • 박한용
  • 승인 2020.11.20 09: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호타이어가 지난 19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지역본부에서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23호점 완공식을 가졌다. 강진구 금호타이어 경영지원팀장(왼쪽)과 여인미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지역본부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금호타이어가 지난 19일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지역본부에서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23호점 완공식을 가졌다.
강진구 금호타이어 경영지원팀장(왼쪽)과 여인미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지역본부장(오른쪽)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금호타이어가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서울지역본부에서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23호점 완공식을 가졌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23호점 완공식에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금호타이어 및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관계자 소수만 참석한 가운데 공부방 현판 전달 및 청소년 선물 증정 등이 이루어졌다.

‘함께 Green 희망의 공부방’ 지원 활동은 2016년부터 금호타이어가 저소득 가정 청소년을 위한 교육환경개선 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는 사회공헌활동이다. 이 활동을 통해 금호타이어는 수도권 내 청소년(중·고등학생)이 있는 저소득 가정에 학습 교구와 생활환경 개선 지원을 통해 학업 환경을 조성해주고 있다.

23호점의 주인공은 서울 영등포구에서 현재 4형제가 함께 생활하고 있으며, 학습 환경이 제대로 갖추어지지 않은 상태라 공부방 지원이 필요했다. 아동이 직접 꿈꾸는 공부방 스케치 도안을 토대로 공사를 진행하였으며 공부방 이외에도 불편한 생활환경을 안전하게 보수하였다.

강진구 경영지원팀장은 “금호타이어는 우리 사회의 미래이자 희망인 청소년들이 건강한 사회구성원이 될 수 있도록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실시하고 있다. 청소년들이 개선 된 학습공간을 지원받고 심신의 안정을 찾고 학업에 의지를 보이는 모습을 보면 참 뿌듯하다”고 말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금호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