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 남궁민, 기억 찾은 이청아와 조우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 남궁민, 기억 찾은 이청아와 조우
  • 지피코리아
  • 승인 2021.01.11 16: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낮과 밤’ 남궁민-이청아를 둘러싼 모든 진실이 밝혀진다.

스펙타클한 전개 속에 클라이맥스로 치닫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 측이 13회 방송을 앞둔 11일, 남궁민(도정우 역)-이청아(제이미 역)의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담은 현장 스틸을 공개해 관심을 모은다.

지난 ‘낮과 밤’ 12회에서는 ‘하얀밤 마을’ 참사의 주역인 세 아이 도정우-제이미-문재웅(윤선우 분)이 드디어 한 자리에 모여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방송에서 문재웅은 도정우가 예고 살인에 신경 쓰는 사이 제이미를 살해하려 했다. 그러나 이를 사전에 간파한 도정우가 예고 살인 현장에 특수팀을 보내고 본인은 문재웅 앞에 모습을 드러내면서 시청자에게 소름을 안겼다. 특히 이 과정에서 잃어버린 기억을 되찾은 제이미는 ‘하얀밤 마을’ 참사를 일으킨 괴물이 다름아닌 도정우인 것을 기억해 안방극장을 충격에 빠뜨렸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 속에는 남궁민과 모든 기억을 되찾은 이청아의 투샷이 담겨있어 궁금증을 자극한다. 두 사람은 쓸쓸한 기운이 감도는 갈대밭에 단둘이 서있는 모습. 서로를 바라보는 눈빛에서 슬픔이 묻어나 보는 이의 마음까지 애잔하게 만든다. 더욱이 먼발치를 바라보는 남궁민과 달리 이청아는 절절한 눈빛으로 남궁민을 바라보고 있다. 이에 이청아가 기억해낸 남궁민의 정체, ‘하얀밤 마을 참사’의 완전한 진실, 그리고 두 사람의 관계가 무엇일지 궁금증을 높인다.

이에 ‘낮과 밤’ 측은 “11일 방송을 통해 ‘하얀밤 마을 참사’의 모든 진실이 밝혀진다. 또한 베일에 가려져있던 남궁민-이청아의 진짜 관계 역시 오픈 될 예정이다. 기대해 달라”고 전했다.

tvN 월화드라마 ‘낮과 밤’은 연이어 일어나는 미스터리한 사건들과 연관 있는, 28년 전 한 마을에서 일어난 의문의 사건에 대한 비밀을 파헤치는 예고 살인 추리극으로 11일 밤 9시에 13회가 방송된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제공 : tvN 낮과 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