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우디폭스바겐, 소외계층 아동 위해 '시크릿산타' 나눔활동 진행
아우디폭스바겐, 소외계층 아동 위해 '시크릿산타' 나눔활동 진행
  • 박한용
  • 승인 2021.12.23 13: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지난 2월 대형 산불로 큰 피해를 입은 경상북도 안동 지역에 거주하는 소외계층 아이들에게 성탄선물을 전달했다고 23일 밝혔다.

올해로 4회째를 맞은 ‘시크릿산타’ 나눔활동은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가 사회공헌 비영리단체 파트너인 한국사회투자와 함께 추진하는 지역사회공헌활동이다. 임직원과 회사의 1:1 매칭 펀드를 통해 사회적 관심과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들에게 꿈과 용기를 주고 있다. 

올해 ‘시크릿산타와 루돌프’ 나눔활동은 코로나19 방역조치 강화에 따라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됐다. 맞벌이 저소득가정 아이들이 혼자서도 간편히 먹을 수 있는 식사 대용품 및 간식과 함께, 기부에 참여한 임직원들이 직접 작성한 크리스마스 카드 등 성탄선물 100상자가 안동시 지역아동센터에 전달됐다. 선물박스는 사회복지사들이 대상 아동들에게 개별 전달한다. 

틸 셰어 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 룹사장은 "올해도 임직원들의 자발적 동참과 적극적 지원에 힘입어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아동들을 따뜻한 마음으로 후원할 수 있게 돼 기쁘다. 앞으로도 지역사회와 상생하고 사회적책임을 다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아우디폭스바겐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