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종원 클라쓰’ 점성술사(?) 새내기 등장 백종원과 성시경의 별자리 성격은?
‘백종원 클라쓰’ 점성술사(?) 새내기 등장 백종원과 성시경의 별자리 성격은?
  • 지피코리아
  • 승인 2022.01.16 16: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성시경이 군고구마에 이어 붕어빵 요정으로 변신했다.

17일 방송되는 글로벌 음식 문화 토크쇼 KBS 2TV ‘백종원 클라쓰’에서는 제과 자격증 소유자인 성시경표 붕어빵에 푹 빠진 백종원과 새내기들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이날 영하의 날씨에 펼쳐진 야외 요리 수업에서 가장 먼저 도착한 성시경은 백종원과 새내기들을 위한 따끈따끈한 붕어빵 굽기에 열정을 불태웠다.

성시경이 갓 구워낸 붕어빵을 맛본 백종원은 제과 자격증을 소유한 사람이 만든거라 다르다며 극찬했고 뒤이어 도착한 안젤리나와 모에카도 감탄하며 "하나 더"를 외쳤다고.

그런 가운데 장난기가 발동한 성시경이 "한국말 잘하시네. 어디서 왔는가?"라며 붕어빵 값 흥정에 들어가자 백종원은 곧바로 “이거 내가 다 산 거유!”라며 플렉스를 발휘해 폭소를 자아냈다는데.

요리면 요리, 개그면 개그 붕어빵처럼 닮아가는 영혼의 콤비 '백사부'와 '성선배'의 못 말리는 만담 케미에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한편, 별자리에 관심이 많은 안젤리나는 요리 수업 중 쉬는 시간을 이용해 점성술사로 변신했다.

'처녀자리'인 백종원은 "완벽주의자"라는 안젤리나의 말에 "좋은 말인가?"라며 알쏭달쏭하다는 표정을 짓다가 이후 성시경의 별자리 점을 듣고 빵 터졌다고 해 대체 어떤 결과가 나온 것인지 궁금증을 더한다.

붕어빵 요정 성시경과 점성술사(?) 안젤리나의 활약은 17일 저녁 8시 30분 KBS 2TV ‘백종원 클라쓰’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제공 : KBS 2TV '백종원 클라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