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유가 시대' 중고차 시장, LPG∙전기∙하이브리드 관심 갈수록 증가중 
'고유가 시대' 중고차 시장, LPG∙전기∙하이브리드 관심 갈수록 증가중 
  • 김미영
  • 승인 2022.04.01 13: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유가 기조 속 중고차 시장에서 LPG차, 전기차, 하이브리드차에 대한 소비자 관심도가 높아지고 있다고 엔카닷컴이 1일 밝혔다.

최근 기름값이 리터 당 평균 2천원에 육박하는 날들이 지속되자 소비자들의 중고차 관심 트렌드도 유지비가 상대적으로 낮은 LPG차, 전기차, 하이브리드차로 이동하고 있다.

엔카닷컴이 올해 1월부터 3월까지의 연료 타입 별 엔카닷컴 검색 빅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가솔린과 디젤에 대한 검색량은 감소한 것에 비해 LPG, 하이브리드, 전기차를 검색한 소비자들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가솔린 모델의 검색량은 지난 1월 전체 검색량의 47.89%를 차지하며 소비자 관심도가 가장 높은 연료 타입이었지만, 3월에 들어서 44.37%로 3.52% 감소추세를 보였다. 디젤 모델 역시 3월 검색 비중은 23.39%로 1월 대비 0.26% 감소했다.

반면 LPG 차량은 올해 1월 검색 비중이 14.54%이었던 데 비해 3월에는 2.43%p 증가한 16.96%로 나타나 전기차, 하이브리드 보다 높은 검색 비중을 차지했다. LPG차는 전기차나 하이브리드차 보다 상대적으로 낮은 가격으로 중고차 구입이 가능하고, 유류비 또한 낮아 합리적인 비용으로 차량을 유지 할 수 있어 소비자 관심이 LPG차로 이동한 것으로 파악된다. 

전기차의 경우 아직 중고차 매물 대수가 다른 연료 차량보다 많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3월 검색 비중이 1월보다 1.08% 증가한 13.01%를 차지해 중고 전기차에 대한 소비자 관심도가 지속적으로 높아지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하이브리드차도 3월 검색 비중이 2.27%로 1월 보다 0.27% 증가했다.

/지피코리아 김미영 기자 may424@gpkorea.com, 사진=엔카닷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