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올레드 TV '금성오락실', MZ세대 인기몰이...하루 700명 몰려
LG 올레드 TV '금성오락실', MZ세대 인기몰이...하루 700명 몰려
  • 박한용
  • 승인 2022.04.27 10: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G전자가 부산 광안리에 문을 연 올레드 TV 이색 체험공간 금성오락실이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LG전자는 광안리 해변 테마거리에 위치한 금성오락실의 주말 방문객 수는 LG전자가 지난해 서울 성수동에서 금성오락실을 처음 운영했을 때와 비교해 30% 이상 늘어났다고 27일 밝혔다. 일 최대 방문객은 700명에 육박한다.

특히 이번에는 새롭게 마련한 프라이빗 게임룸의 인기가 높다. LG전자는 4명 이하 소규모 인원이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42형 LG 올레드 에보, 88형 LG 시그니처 올레드 8K 등 최신 제품을 배치한 프라이빗 공간을 조성했다. 고객들은 42형 올레드 에보로 최신 PC 게임을 즐기거나, 88형 초대형 화면과 8K 올레드의 압도적 화질로 다양한 콘솔 게임을 경험해볼 수 있다.

LG전자는 금성오락실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goldstar_arcade)을 통해 프라이빗 게임룸 이용 신청을 받고 있는데, 최신 올레드 TV를 체험해 보려는 수요가 집중되며 매 주마다 평균 250팀 이상의 신청이 몰리고 있다.

금성오락실은 뉴트로(New-tro, New와 Retro의 합성어) 콘셉트의 LG 올레드 TV 팝업 체험공간이다. 단조로운 제품 전시를 벗어나 다양한 공간에서 LG 올레드 TV의 차별화된 화질과 게이밍 성능을 제대로 즐길 수 있도록 구성해 MZ세대 방문객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또 LG전자는 금성오락실과 연계해 유명 아티스트 베이식, 래원 등과 함께 올레드 TV의 게이밍 성능을 강조하는 캠페인송 ‘다가올래’d’도 제작했다.

LG전자는 다가올래’d를 금성오락실 테마 음악으로 활용하고 있으며, 지난 25일에는 멜론, 지니 등 국내 음원 서비스를 포함해 애플뮤직, 유튜브뮤직, 스포티파이 등 글로벌 음악 스트리밍 플랫폼에도 음원을 공개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LG전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