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첫 방송 D-1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 공개
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 첫 방송 D-1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 공개
  • 지피코리아
  • 승인 2022.05.22 18: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황금가면’을 이끌어갈 주역 배우들의 화기애애한 촬영 현장이 공개돼 본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 올리고 있다. 
 
오는 23일 저녁 7시 50분 방송되는 KBS 2TV 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은 평범했던 한 여자가 재벌가에 입성하면서 갖은 고초를 겪은 끝에 차갑게 내쳐지게 되고, 추악한 재벌가의 가면을 벗겨내는 여정속에서 한 남자를 만나 새로운 이야기가 펼쳐지는 드라마다.

22일 공개된 비하인드 스틸에서 차예련, 이현진, 이중문, 연민지, 공다임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 찐 케미스트리를 발산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차예련은 손에서 대본을 놓지 않는 연기 열정을 드러내며 극 중 캐릭터에 완벽 몰입한 모습이다. 차예련과 이중문의 활기 가득한 미소는 에너지 넘치는 현장 분위기를 짐작하게 한다.

그런가하면 이현진은 카메라를 보고 멋진 ‘브이’ 포즈로 자신의 매력을 한껏 드러내며 해피바이러스를 전하고 있다. 연민지와 공다임은 함께 웃으며 찐친 텐션으로 즐거운 한때를 보내고 있다. 웃음 가득한 촬영장의 모습은 보기만 해도 행복해지며, 이들이 선사할 ‘황금가면’은 어떨지 더욱 궁금해진다. 

‘황금가면’ 제작진은 “촬영을 거듭할수록 배우들 사이의 유대가 깊어지고 있다. 감독, 배우, 스태프들, 모두 열정 넘치고 즐거운 촬영을 하고 있다. 정말 멋진 배우들이 만들어 갈 다양하고 매력적인 캐릭터들의 케미스트리를 기대해 달라”라고 전해 본방사수 욕구를 끌어올리고 있다.

한편 KBS 2TV 새 일일드라마 ‘황금가면’은 ‘우아한 모녀’, ‘내일도 맑음’ 등을 연출한 어수선 감독과 ‘내일도 맑음’ 등을 집필한 김민주 작가가 다시 한번 의기투합한 작품이다. ‘사랑의 꽈배기’ 후속으로 오는 5월 23일 저녁 7시 50분 첫 방송 될 예정이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제공 : 아이윌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