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투리스모 아웃도어 에디션 출시..3141만원
쌍용차, 투리스모 아웃도어 에디션 출시..3141만원
  • 지피코리아
  • 승인 2015.10.02 10:0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자동차가 다양한 레저활동을 여유롭게 즐길 수 있는 '코란도 투리스모 아웃도어 에디션'을 선보이고 판매를 시작한다고 2일 밝혔다.

쌍용차는 LET 2.2 디젤 엔진과 벤츠 7단 자동변속기를 새롭게 적용하여 주행성능이 대폭 강화된 뉴 파워 코란도 투리스모를 출시한 데 이어 다양한 아이템을 적용하여 새로운 스타일을 갖춘 '아웃도어 에디션'을 새롭게 선보이고 판매에 들어갔다.

엔트리 트림인 TX에 다양한 소비자 선호 사양을 추가하면서도 가격 인상을 최소화해 구매 부담을 낮추고, 새로운 파워트레인뿐 아니라 레저 활동에 필수적인 아웃도어 사양들을 추가했다.

▲일체형 루프박스 ▲스키드플레이트 ▲사이드 스텝 ▲패션 루프랙 등 아웃도어 활용성과 스포티한 이미지를 더하는 외관사양과 더불어 ▲HID 헤드램프 ▲LED 룸램프 ▲ETCS&ECM 등 스타일과 편의성에 초점을 맞춘 사양들이 기본 적용됐다.

지난 2013년 '리크리에이션 베이스캠프(Recreation Basecamp)를 슬로건으로 출시된 코란도 투리스모는 동급 유일 4WD 시스템을 기반으로 한 주행성능과 SUV 스타일의 차별화된 디자인을 갖췄다.

한편, 쌍용차는 아웃도어 에디션 출시를 기념해 코란도 투리스모를 구매하는 모든 고객(일시불 및 정상할부)에게 150만원 상당의 고급 텐트와 타프를 증정한다.

코란도 투리스모 아웃도어 에디션의 판매가격은 3141만원(9인승 전용)이며, 기존 모델 가격은 9인승 2899~3354만원, 11인승 2866~3329만원이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쌍용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