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NI, 부산 사직구장서 롯데 자이언츠 구단 응원!
MINI, 부산 사직구장서 롯데 자이언츠 구단 응원!
  • 지피코리아
  • 승인 2010.04.01 09: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주말 부산 사직구장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의 개막전에서 MINI가 그라운드에 깜짝 등장해 눈길을 끌었다.

이날 6, 7, 8회에 걸쳐 구원투수들이 등판할 때 마다 롯데 자이언츠 유니폼을 입은 MINI 컨버터블을 타고 마운드에 올라선 것.

이는 MINI가 롯데 자이언츠팀을 공식 후원한 것으로, 앞으로도 빠른 경기 진행을 위해 부산 사직구장 경기에서 롯데 자이언츠팀의 구원투수 등장 시 MINI 컨버터블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이날 응원석에는 롯데 자이언츠 모자를 쓴 MINI가 관중들과 함께 응원전을 펼쳤고, 개막전 이벤트로 MINI 쿠퍼를 경품으로 제공해 개막전을 찾은 한 여성에게 행운이 돌아갔다. 

한편 경기장 주변에서는 ‘엔조이 더 라이드(Enjoy the Ride)’라는 컨셉트로 MINI 택시를 마련해, 지하철 역에서 사직구장까지 무료 셔틀 서비스를 제공하고, MINI 쿠퍼와 컨버터블 및 MINI를 리무진으로 개조한 ‘MINI XXL’을 국내 최초로 전시해 개막전을 찾은 부산 시민들이 MINI의 개성있고 다양한 모습을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또한, ‘아주라(아이들에게 줘라), 쎄리라(공이 오면 쳐라), 마(상대방을 부르는 말)’와 같은 부산 야구팬들에게 익숙한 현지 용어를 사용한 지역 특화 마케팅을 선보여 더욱 큰 호응을 얻었으며 특히 야구장 입구에 전시된 ‘아주라 MINI(AZURA MINI)’는 주말 경기장을 찾는 관객들에게 큰 즐거움을 선사했다.

[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