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타이어, 이번엔 ‘포뮬러 르노 유로컵’ 독점 공급 쾌거!
한국타이어, 이번엔 ‘포뮬러 르노 유로컵’ 독점 공급 쾌거!
  • 최영락
  • 승인 2018.12.26 17: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타이어가 유럽 F3와 DTM 등에 이어 이번엔 포뮬러 르노에 타이어를 독점 공급한다.
  
한국타이어가 2019년부터 2021년까지 세시즌 동안 유럽 ‘포뮬러 르노 유로컵(Formula Renault Eurocup)’에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한다.  

포뮬러 르노 유로컵은 F1을 목표로 하는 신예 드라이버들의 등용문으로 널리 알려졌으며 프랑스 완성차 업체 르노의 모터스포츠 부문인 ‘르노 스포트 레이싱(Renault Sport Racing)’이 주관하고 있다. 한국타이어는 르노 유로컵에 출전하는 모든 차량에 ‘벤투스 F200’과 ‘벤투스 Z217’ 레이싱 타이어를 독점 공급하며 글로벌 프리미엄 브랜드 위상 강화에 나선다.

또한 포뮬러 르노 유로컵의 루키 클래스인 ‘한국 트로피(Hankook Trophy)’ 클래스 매 라운드 우승자에게 레이싱 타이어 세트를 무상으로 제공한다. 이를 통해 한국타이어는 신예 드라이버들이 개인 기량을 발전시키고 최상의 경기력을 선보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다.  

포뮬러 르노 유로컵은 내년 4월 이탈리아 몬자 서킷 개막전을 시작으로 영국, 모나코, 프랑스, 독일 등을 거치며 총 10라운드에 걸쳐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한국타이어는 ‘FIA 포뮬러 3 유러피안 챔피언십’과 같은 포뮬러 대회와 더불어 ‘24시 시리즈’, ‘독일 투어링카 마스터즈(DTM)’ 등 유수의 글로벌 모터스포츠 대회에 레이싱 타이어를 공급하거나 참가 팀을 후원하고 있다.

/지피코리아 최영락 기자 equus@gpkorea.com, 사진=한국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