혼다코리아, 강원도 삼척에 나무심기 활동 진행
혼다코리아, 강원도 삼척에 나무심기 활동 진행
  • 최영락
  • 승인 2019.04.15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혼다코리아와 생명의숲이 함께 한 산불 피해지역 나무심기 활동. 사진은 맨 오른쪽부터 혼다코리아 정우영 대표이사, (사)생명의숲 허상만 이사장, 삼척국유림관리소 박성호 소장, 강릉생명의숲 홍문식 이사장

혼다코리아는 지난 13일 시민단체 (사)생명의숲국민운동(이하 생명의숲)과 함께 `함께 꿈꾸는 숲 이야기’ 캠페인의 일환으로 강원도 산불 피해지역 나무심기 활동을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날 나무심기 활동은 혼다코리아와 생명의숲이 공동 주최하고 생명의 숲과 삼척국유림관리소의 주관으로 진행됐다.

총 350여명이 참가했으며 혼다코리아 임직원과 함께 전국의 혼다코리아 자동차 딜러와 모터사이클 임직원, 생명의숲 회원과 일반시민들이 이번 캠페인에 동참했다. 

통상 1ha의 숲은 연간 168kg의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 물질을 흡수하는 효과가 있으며, 30년생 이상의 나무 한 그루는 대략 대기 1000㎥당 7000개의 먼지 입자를 흡수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또한 조밀한 숲은 홍수나 산사태 등의 자연 재해를 예방하는 역할도 한다. 

서울, 인천, 대전, 대구, 광주 등 전국 각지에서 모인 350여명의 참가자들은 4년전 큰 산불 피해를 입은 삼척시 도계읍 태백산 자락 산림 1ha면적에 총 3,000그루의 소나무를 심으며 건강한 숲의 복원을 기원했다.

또한 직접 나무심기를 진행하며 강원도 산불 피해의 심각성과 나무심기의 중요성을 깨닫고 가족, 동료, 지인과 함께 심는 나무 한 그루 한 그루에 푸른 숲을 향한 희망을 담았다.

특히 최근 강원도 고성, 속초, 강릉, 동해, 인제 등 인근에서 발생한 산불로 인해 막대한 피해가 발생한 것과 관련하여 이재민, 지역 주민들의 아픔과 어려움을 생각하며 더욱 진지하고 경건한 마음으로 나무심기 활동에 임했다. 

혼다코리아는 여러 가지 자연 재해와 환경 훼손으로 인해 우리의 나무와 산이 고통 받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 건강한 일상을 지킬 수 있는 환경 보호 캠페인에 관심을 갖고 지난해부터 생명의숲과 함께 이번 행사를 준비해 왔다.

이를 시작으로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숲을 주제로 한 다양한 캠페인을 진행할 계획이며, 산불 피해를 입은 백두대간을 다시 푸른 숲으로 가꾸기 위해 노력해 나갈 방침이다.

/지피코리아 최영락 기자 equus@gpkorea.com, 사진=혼다코리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