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사부일체’ 영탁, ‘장윤정 야유회’ 빛낸 만점 예능돌
‘집사부일체’ 영탁, ‘장윤정 야유회’ 빛낸 만점 예능돌
  • 지피코리아
  • 승인 2019.07.21 21:3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롯 가수 영탁이 노래만큼이나 빛나는 예능감을 자랑했다.

영탁은 21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서 소유미와 나무, 윤희, 김빡과 함께 장윤정의 트롯 패밀리로 등장했다.

이날 ‘니가 왜 거기서 나와’를 부르며 임팩트 있는 인사를 건넨 영탁은 휘성의 ‘가슴 시린 이야기’ 모창으로 폭발적인 호응을 받는 것은 물론, 트롯의 대가 장윤정의 히트곡 메들리를 준비하는 센스까지 뽐냈다.

특히 메들리 이후 영탁은 장윤정을 향해 “히트곡이 너무 많으셔서 추리느라 힘들었다”는 센스 있는 멘트로 함께 출연한 트롯 후배들의 부러움과 견제도 한 몸에 받았다.

영탁의 활약은 계속 됐다. 본격적인 장회장의 야유회에서 영탁은 적극적인 태도로 게임에 임하는 가하면, 완벽한 가창력과 넘치는 흥으로 준비된 예능 대세임을 알리며 시청자들을 미소 짓게 만들었다.

‘니가 왜 거기서 나와’로 큰 사랑을 받고 있는 영탁은 각종 행사를 비롯해 ‘전국 TOP 10 가요쇼’, KBS1 ‘노래가 좋아’ 등 다양한 활동으로 대중을 만나고 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 출처 : SBS ‘집사부일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