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베뉴 등 5개 모델, 인도서 JD파워 품질조사 1위 휩쓸어
현대차 베뉴 등 5개 모델, 인도서 JD파워 품질조사 1위 휩쓸어
  • 박한용
  • 승인 2020.01.24 00: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는 최근 글로벌 시장조사업체 제이디파워(J.D Power)가 실시한 '2019 인도 신차품질조사' 결과 총 총 7개 차급 중 5개 차급에서 현대차 모델이 최우수 품질상을 수상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평가는 2018년 10월부터 1년간 판매된 13개 브랜드의 66개 모델을 대상으로 이뤄졌으며 신차 100대당 불만 건수를 집계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점수가 낮을수록 불만이 적어 품질 만족도가 높다는 것을 의미한다.

JD파워는 모두 7개 차급에서 가장 높은 품질의 자동차를 발표했으며, 이 중 5개 차종의 현대차가 각 차급별 1위를 기록했다.

차급별 현대차 수상 모델은 ▲경차 부문 상트로(54점) ▲소형차 부문 엘리트 i20(57점) ▲중형 부문 신형 베르나(63점)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부문 베뉴(52점) ▲SUV 부문 크레타(63점) 등이다.

이외에 ▲준중형 부문 혼다 어매이즈 ▲다목적차 부문 마루티 에르티가가 선정됐다.

현대차는 지난해 5월 인도에 출시한 베뉴가 지금까지 7만대 넘게 팔리는 등 현대차의 인도 실적을 견인하고 있다며 이번 수상이 마케팅 강화 등에도 의미가 있다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JD파워가 발표한 미국 신차품질조사에서 제네시스는 전체 글로벌 완성차 브랜드 가운데 2년 연속 종합 1위를 차지했으며, 기아차와 현대차도 일반브랜드에서 나란히 1, 2위 달성한 바 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현대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