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르쉐, 포뮬러E 루키 테스트 '우승을 향하여!'
포르쉐, 포뮬러E 루키 테스트 '우승을 향하여!'
  • 박한용
  • 승인 2020.02.21 16: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시즌 포뮬러E 레이스에 첫 데뷔한 포르쉐 팀이 우승을 향해 힘찬 시동을 걸고 있다.

올시즌 포르쉐와 벤츠가 포뮬러E 챔피언십에 신생 팀으로 도전장을 던졌다.

기존 드라이버는 물론 새로운 루키 드라이버들을 경기에 투입시켜 선수층을 두텁게 한다는 의지다.

태그 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팀은 프레드릭 마코위키(프랑스)와 토마스 프레이닝(사진. 오스트리아)이 포르쉐 99X 일렉트릭(Porsche 99X Electric) 머신을 직접 경험하고 적응에 들어간 것.

마라케시 E-프리 다음 날인 2020년 3월 1일에는 포르쉐 포뮬러 E팀의 정규 드라이버 닐 야니(스위스)와 앙드레 로테레르(독일)가 출전하며, 태그 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 팀은 첫 데뷔 시즌 동안 더 많은 통찰을 얻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마코위키는 지난 2014년부터 포르쉐 워크스 드라이버 소속으로, 2018년 뉘르부르크링 24시 내구레이스 우승을 포함해 포르쉐 GT 스포츠 팀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프랑스 국적의 마코위키는, 최근 두 장거리 레이스에서 우승을 기록한 세브링에서 신형 포르쉐 911 RSR과 함께 2020 IMSA 웨더테크 스포츠카 챔피언십에 출전한다. 2018년, 공식 ABB FIA 포뮬러 E 챔피언십 루키 테스트에 처음 참가하며 순수 전기차 레이싱 대회를 경험한 마코위키는 이후에는 DS 테치타 팀 소속이었다.

프레드릭 마코위키는 “태그 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팀을 위해 마라케시에서 열리는 이번 루키 테스트 출전하게 되어 기쁘다”며, “시뮬레이터 및 트랙으로부터 얻은 쌓은 사전 경험들을 이제 발휘할 시간이다”고 소감을 전했다. 그는 또한, “트랙에서 운전하는 GT 레이스카와 비교해 확실히 변화가 있겠지만, 더 향상된 포르쉐 99X 일렉트릭을 경험하는 것은 매우 흥분되는 일”이라고 덧붙였다.

토마스 프레이닝은 2017년부터 포르쉐 팀 드라이버로서, 2019년 9월부터 태그 호이어 포르쉐 포뮬러 E 팀의 테스트 및 개발 드라이버로 활약해왔다. 지난 시즌에는 FIA WEC(GTE-AM 클래스)의 포르쉐 커스토머팀 걸프 레이싱(Gulf Racing)의 포르쉐 영 프로페셔널이었으며, 허버트 모터스포츠(Herbert Motorsport)와 함께 아데아체(ADAC) GT 마스터즈에 출전하기도 했다. 

토마스 프레이닝은 “레이싱 시뮬레이터를 경험해보니, 포르쉐 99X 일렉트릭과 함께 레이스에 직접 출전하게 될 순간이 기대된다”며, “포르쉐 포뮬러 E 프로젝트에 테스트 및 개발 드라이버로 참여할 수 있어 정말 기쁘다”고 전했다. 그는 또한, “디리야 시즌 개막전에서 레이스 트랙 위에서의 다양한 과정을 점검하기 위해 참가했으며, 이번 루키 테스트에서도 포르쉐 포뮬러 E 팀에 더 중요한 통찰을 제공할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포르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