앙블랑 ‘물티슈 무료지원 프로젝트’ 접속폭주로 지연…긴급 서버복구 중
앙블랑 ‘물티슈 무료지원 프로젝트’ 접속폭주로 지연…긴급 서버복구 중
  • 지피코리아
  • 승인 2020.03.13 13: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기 물티슈 기저귀 브랜드 앙블랑의 물티슈 무료지원 이벤트에 접속자가 몰려 홈페이지가 마비됐다.

13일 앙블랑은 코로나19를 함께 극복하자는 의미로 오전 11시부터 오후 1시까지 2시간동안 물티슈를 무료로 지원하는 ‘대국민 물티슈 무료 지원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앙블랑 물티슈 무료지원 소식이 전해지면서 이벤트 오픈 전부터 홈페이지 방문자 수가 폭주해 결국 오픈 1분만에 서버가 다운됐다.

앙블랑 관계자는 “어머님들이 한꺼번에 홈페이지에 동시 접속하면서 빠르게 서버가 다운됐다”면서 “현재 긴급하게 서버 복구 작업에 들어간 상태이며 조속한 복구로 빠르게 원상복구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현재 물티슈 무료 지원 프로젝트가 진행되고 있는 앙블랑 공식 홈페이지에서는 전 제품을 최대 5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하는 이벤트가 함께 진행중이다.

한편 앙블랑은 코로나19의 최대 피해지역인 대구지역 고객들에게 1박스씩 총 5000만원 상당의 물티슈를 무료로 지원하고 대구, 경북을 포함한 전국구로 지역을 확대해 물품지원에 나서고 있으며 물티슈 기부 릴레이 사랑의 브릿지 279km 캠페인 등 코로나19 피해지원을 위한 기부행렬에 동참하며 선한 영향력을 펼치고 있다.

그밖에도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으로 전 직원이 1달에 1번 9시간 봉사활동에 나서는 119 사랑나눔 구조대 봉사활동, 소외 이웃을 위한 신개념 나눔 프로젝트 위드박스 등을 전개하고 있으며 시각장애인을 위해 물티슈 캡에 금형 방식의 점자를 표기하고 자사제품 물티슈 캡을 재활용해 지구를 살리는 ing GREEN 캠페인을 전개하는 등 취약계층 지원 및 환경보호를 위한 활동에도 앞장서며 나눔과 아이중심경영 기업이념을 실천하는 사회적 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