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필름 '국도극장' "지친 관객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줄 작품" 호평
명필름 '국도극장' "지친 관객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줄 작품" 호평
  • 지피코리아
  • 승인 2020.06.10 22: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명필름랩이 선보이는 다섯 번째 영화 '국도극장'이 지난 5월 29일(금) 극장·VOD 동시 공개 후 폭발적인 호평을 이끌어내고 있어 화제다. '국도극장'은 사는 게 외롭고 힘든 청년 기태(이동휘)가 고향으로 내려가 뜻밖의 따뜻한 위로를 받는 이야기. 이동휘, 이상희를 비롯해 이한위, 신신애, 김서하, 서현우 등 연기파 배우들의 호연이 돋보이는 이번 작품은 고단한 현실을 사는 지금의 우리 모두를 감싸 안는 따뜻함으로 2019년 전주국제영화제에서의 첫 공개 당시부터 기대작으로 손꼽혀 온 바 있다.

'극한직업'으로 이동휘와 함께 호흡을 맞췄던 배우 류승룡은 '국도극장'에 관해 “지친 관객들의 마음을 어루만져줄 작품”이라 평했고, '국도극장'과 닮은 꼴 영화로 불리는 '8월의 크리스마스'를 연출한 허진호 감독은 “잔잔한 감동, 여운은 큰 작품”이라며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여기에 더해 배우 류준열은 최근 SNS 상에서 활발히 이어져 오고 있는 독립예술 영화관 챌린지 #saveourcinema를 통해 '국도극장'을 추천해 영화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국도극장'에 쏟아지는 뜨거운 극찬 릴레이는 독립영화 마니아층 사이에서도 활발히 진행되고 있다. 관객들은 “제목만 보고 '시네마 천국'인 줄 알았는데 '8월의 크리스마스' 보는 느낌”(인스타그램 red_****), “빠르게 흘러가는 세상에 조용한 휴식처가 되어주는 영화. 살면서 앞길이 막막할 때, 이 영화를 여러 번 찾게 될 것 같다”(인스타그램 ford****), “아직 이런 영화가 만들어질 수 있어 다행이다”(왓챠 안**), “최근 몰입해서 본 영화 중 가장 잔잔한 감동이 있는 작품”(네이버 gaga****), “나와 내 친구의 이야기”(네이버 tkdg***) 등의 리뷰를 통해 영화에 대한 깊은 공감과 애정을 드러냈다.

배우, 관객들의 열렬한 지지 릴레이를 이어가고 있는 '국도극장'은 29일(금) 극장·VOD 동시 개봉 후 개봉 버전과 감독판, 두 가지 버전으로 절찬 상영 중이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