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요일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김유정-솔빈 찐 자매 케미
금요일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김유정-솔빈 찐 자매 케미
  • 지피코리아
  • 승인 2020.06.26 22: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김유정이 솔빈과 찐 자매 케미를 발산했다.

SBS 금토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에서 자매로 분한 솔빈과의 투샷을 공개, 안구를 정화시키는 비주얼로 눈길을 모으고 있는 것.

공개된 사진 속에서 김유정은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 촬영 중 솔빈의 품에 안겨 다정하게 포옹을 나누며 해맑은 웃음을 짓고 있다. 극중 서로를 향해 싸늘한 표정을 짓고 무자비하게 발차기를 하던 모습이 아닌 한시도 떨어지지 않으려 딱풀처럼 붙어있는 두 사람의 모습으로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고 있다.

특히 김유정은 극중 솔빈과 함께 ‘샛별-은별’ 자매로 분해 티격태격하며 찐 자매 케미를 발산, 불량 친구들과 어울리는 은별에게 나직한 조언을 건네는 등 현실 자매보다 더 자매 같은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고 있기도.

한편, 김유정은 드라마 ‘편의점 샛별이’에서 똘끼 충만 4차원 알바생 ‘정샛별’ 역을 맡아 지금껏 본 적 없었던 능청스러운 코믹 연기와 자연스러운 생활 연기, 거침 없는 액션까지 선보이는 등 다채로운 연기로 극 전체를 이끌어가는 탄탄한 연기 내공을 펼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렇게 솔빈과 찐 자매 케미를 발산한 투샷을 공개하며 팬들의 안구를 정화시키고 있는 김유정은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 SBS ‘편의점 샛별이’에서 만날 수 있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