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자리 꿰찬 관찰 예능 이정재·황정민 출연 '전참시’ 차트 진입
트로트 자리 꿰찬 관찰 예능 이정재·황정민 출연 '전참시’ 차트 진입
  • 지피코리아
  • 승인 2020.07.25 17: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간웨이브(wavve) 예능 차트 상위권 순위에 변화의 바람이 불었다.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 차트에 진입하면서 관찰 예능이 주간웨이브 차트 상위권을 섭렵한 것.

주말 예능 최강자 '런닝맨', '놀면뭐하니'는 1, 2위를 굳건히 지키는 데 성공했고, '나 혼자 산다'와 '무한도전'이 뒤를 이으며 3, 4위에 안착했다.

지난주 자체 최고 순위를 기록하며 종영한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 3'는 시청 시간이 소폭 감소했으나 화제성을 유지하면서 7위에 머물렀다.

한편, ‘미스터트롯’ 열풍을 이어간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_사랑의 콜센타'가 소폭 하락세를 겪는 사이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 두 계단 상승하며 TOP10에 진입했다.

‘전지적 참견 시점’은 최근회에서 영화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개봉을 앞두고 깜짝 출연한 배우 이정재, 황정민이 출연했다. 브라운관으로 만나기 어려운 두 예능 새내기의 소탈한 모습에 많은 이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이날 방영된 김나영과 매니저의 일상 역시 워킹맘의 공감을 사며 호평을 받았다.

SBS '동상이몽2_너는 내 운명' 역시 지난주 14위에서 8위로 치고 올라오면서 상위권에 안착했다. 워너비 부부로 SNS를 통해 눈도장을 찍은 김재우-조유리 부부가 합류한다는 소식이 알려지며 기대감이 증폭된 가운데, 동상이몽의 상위권 유지에 귀추가 주목된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