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전인화, 남편 유동근과 황신혜의 키스신에 질투
'아는 형님' 전인화, 남편 유동근과 황신혜의 키스신에 질투
  • 지피코리아
  • 승인 2020.09.27 13: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전인화가 남편 유동근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했다.

26일(토)에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 드라마 '오! 삼광빌라!'에 출연 중인 배우  황신혜, 전인화가 전학생으로 찾아왔다.

최근 '아는 형님' 녹화에서 두 배우는 직접 준비한 커버 댄스는 물론, 즉석 댄스 세리머니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숨겨놨던 예능감을 발산했다.

두 사람의 첫 만남 스토리도 눈길을 끌었다. 신인시절 전인화는 "황신혜를 보고 '어떻게 저렇게 생겼나' 싶었을 정도로 황신혜의 빛나는 외모에 충격을 받았다"라고 밝혔다. 또한 남편 유동근과 황신혜가 출연한 당대 최고 인기 드라마 '애인'을 언급하기도 했다. 전인화는 "극 중 유동근과 황신혜의 키스신을 보고 숨이 멎을 뻔 했다”라고 털어놨다. 이에 황신혜가 “진짜?”라고 반문하자, 전인화는 발끈하며 귀여운 투정을 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이날 전인화는 "드라마 '애인'에서 유동근이 입고 나와 인기 상품이 된 블루 셔츠가 내 손에서 탄생 된 스타일링이다"라고 언급하며 당시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전하기도 했다.

황신혜, 전인화의 숨겨진 댄스 본능과 예능 캐릭터는 26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전인화 나이는 65년생 올해 56세 황신혜 나이는 63년생 올해 58세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