렉서스, 친환경 미래차로 환골탈태 선언 'BEV, PHEV, HEV 20종 투입'
렉서스, 친환경 미래차로 환골탈태 선언 'BEV, PHEV, HEV 20종 투입'
  • 김기홍
  • 승인 2021.04.05 22: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렉서스가 오는 2025년까지 세계 각국에 10종 이상의 순수 전기차를 선보인다.

5일 한국토요타자동차에 따르면 렉서스는 지난달 30일 토요타자동차 본사에서 'LEXUS CONCEPT REVEAL SHOW'를 열고 앞으로의 브랜드 변혁을 위한 내용을 발표했다.

렉서스는 오는 2025년까지 세계 각국 및 지역의 니즈에 따라 적시, 적재, 적소의 생각 하에, 10종 이상의 BEV, PHEV, HEV 등의 전동차를 포함, 약 20종의 신형 및 부분 변경 모델을 투입한다는 계획을 밝혔다.

또 기존 모델의 세단과 SUV 라인업의 강화 확충에 그치지 않고, 자동차를 운전하는 즐거움을 계속 제공하는 스포츠 모델, 새로운 쇼퍼 드리븐의 이상과, 과거에는 없던 새로운 장르의 모델 등의 가능성을 추구해 고객의 기대를 뛰어넘는 새로운 가치의 제공에 도전해나간다고도 했다.

2025년에는 전차종에 전동화를 설정해, 전동화 자동차의 판매 비율이 가솔린 엔진 자동차의 비율을 상회하는 것을 지향하고자 한다. 2050년에는 전모델 라인업에서의 재료, 부품, 차량 제조에서부터 차량 물류, 최종 폐기 및 리사이클의 각 단계를 포함한 라이프 사이클 전체의 탄소 중립을 지향한 자동차 만들기에 도전해 나가고자 한다.

렉서스는 이날 탄소중립 정책의 중심이 될 BEV 콘셉트카 'LF-Z Electrified'도 공개했다. LF-Z Electrified는 2025년까지의 실현을 지향한 주행과 디자인, 선진 기술 채용을 통해 브랜드의 변혁을 상징하는 BEV 컨셉카이다.

LF-Z Electrified는 2025년 상용화를 겨냥한 모델로 전용 플랫폼을 적용했다. 배터리 어셈블리를 차량 바닥 아래에 탑재해 프레임의 강성화를 높이고 저(低)중심화를 실현했다. 노면의 미세한 진동과 소음을 막고 정숙성과 승차감을 향상했다.

디자인은 단순하고, 매끄러운 조형과 독착성 있는 디자인을 지향했다. 낮은 정면 중앙부에서 차량의 후방으로 점점 높아지는 실루엣으로 구성됐고, 고출력 모터의 힘을 노면에 전하는 대구경 타이어를 배치해 저중심으로 와이드한 스탠스를 실현했다.

또 렉서스의 디자인 아이콘인 스핀들 형상을 바디 전체의 아키텍처로서 진화시킨 스핀들 바디로 새롭게 표현했다. 후면에서는 수평 기조의 디자인에 돌출된 타이어를 강조하는 조형의 결합으로 토크풀한 구동력을 뒷받침하는 강력한 스탠스를 표현했다.

LF-Z Electrified는 모터 구동력의 뛰어난 응답성을 활용해 4륜을 자유자재로 컨트롤하는 새로운 4륜 구동력 제어 기술 '다이렉트4'를 적용했다. 전후의 구동륜을 독립 제어해 FF, FR, AWD 등 상황에 맞는 구동 방식을 제공할 수 있다.

실내는 AR-HUD와 미터 표시, 터치 모니터 등 운전자에 대한 정보를 하나의 모듈로 집약하고, 스티어링 주변에 주행에 필요한 기능을 모은 것이 특징이다.

렉서스는 2024년 3월 고객을 위한 다양성 있는 매력적인 상품의 기획과 개발을 가속하기 위해, 새로운 사업 거점을 개설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개발, 디자인, 생산기술, 기획에 종사하는 멤버가 한곳에 모여, 차세대 자동차 만들기에 함께 대응함과 동시에 사외 파트너와의 협업을 높이는 개방적인 환경도 실현하고자 한다.

렉서스 인터내셔널 사토 코지 사장은 "코로나로 전세계에서 여러 곤란에 직면하면서도 열심히 노력하고 있는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감사를 표한다"며 "우리는 탄소 중립 사회의 실현이라는 사회적 사명을 다하면서도, 자동차가 주는 즐거움, 기쁨을 앞으로도 제공함으로써, 고객과 LEXUS에 종사하는 모든 여러분의 행복과 미소를 위해 공헌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올해 출시되는 2종의 새로운 모델을 시작으로 해 다양화되는 라이프 스타일에 다채로움을 더하는 혁신적인 제품을 계속 개발할 것"이라며 "모빌리티 사회의 미래를 만든다고 하는 강한 의지를 가진 향후의 렉서스를 부디 기대해 달라"고 했다.

현재 렉서스는 전세계 약 90개의 국가와 지역에서 9종의 HEV 자동차와 BEV 자동차를 판매하고 있고, 2020년말 시점의 누계 판매 대수는 약 193만대이다.

/지피코리아 김기홍 기자 gpkorea@gpkorea.com, 사진=렉서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