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시 챔프타이어" 한국타이어 김종겸, 슈퍼레이스 2전 완벽우승!
"역시 챔프타이어" 한국타이어 김종겸, 슈퍼레이스 2전 완벽우승!
  • 박한용
  • 승인 2021.07.12 11: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타이어는 챔프타이어로 통한다.

한국타이어의 아트라스BX 팀이 국내 최강 카레이싱 챔피언에 올랐다.

예선 경기부터 한국타이어 장착 차량이 1위부터 6위까지 상위권을 지배한데 이어 결승 우승도 차지했다.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의 김종겸 선수는 지난 10일 강원도 인제스피디움에서 열린 ‘2021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이하 CJ슈퍼레이스)’ 슈퍼6000 클래스 2라운드 나이트 레이스에서 1위를 차지했다.

김종겸은 예선 1위 폴 포지션으로 경기를 시작해, 결선 1위까지 압도적인 기량을 선보이며 우승을 기록했다. 

이번 결선에서 김종겸은 경기 초반 잠시 1위 자리를 내준 이후, 단 한 번도 선두를 뺏기지 않으며 완벽한 질주를 보여줬다. 또한 경기 중반 세이프티 카(Safety Car)로 레이스를 다시 시작하는 다소 불리한 상황에서도 압도적 격차로 1위를 유지하며 결승선을 통과했다.

특히 이번 라운드부터 ‘피치스(Peaches)'와의 콜라보레이션을 통해 피치스의 '바또(Batto)' 캐릭터로 랩핑된 차량을 선보인 김종겸은 새로운 볼거리로 모터스포츠 팬들의 시선을 끌었다. 자동차 기반 라이프스타일 및 패션 브랜드 피치스는 국내외로 빠르게 마니아층을 형성해 가고 있는, 자동차 튜닝 중심 대중문화 ‘스트릿 카 컬쳐(Street Car Culture)’ 기반 콘텐츠, 영상, 패션, 음악 등 다양한 사업을 진행하는 자동차 문화 브랜드다.

이번 협업은 자동차 문화를 대변해온 피치스가 정통 모터스포츠 분야의 건강한 문화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아트라스비엑스 모터스포츠’와 함께하며 이뤄졌다. 차량은 모터스포츠가 하나의 놀이 문화처럼 즐길 수 있도록 작업됐다.

뒤를 이어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서한GP의 정회원 선수가 2위를 차지했다. 이번 2라운드 예선에서는 1위부터 6위까지 한국타이어를 장착한 차량으로 채워지는 진풍경이 벌어지기도 했다.

한국타이어가 후원하는 ‘아트라스BX 모터스포츠’는 2017년~2019년 3년 연속 슈퍼6000 클래스 종합우승을 차지하고, 2018년 시즌에는 팀 챔피언십 타이틀 및 드라이버 챔피언십 1~3위를 달성하는 등 최상위 기량을 발휘해왔다. 올시즌 2경기만에 첫 우승 트로피를 올리며, 다시한 번 시리즈 챔피언을 향한 첫 걸음을 내디뎠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한국타이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