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코리아, 차량유지 보수 가입자 3500명 도달!
만트럭버스코리아, 차량유지 보수 가입자 3500명 도달!
  • 박한용
  • 승인 2021.10.14 15: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트럭버스코리아는 유지보수계약(RMC:Repair Maintenance Contract) 프로그램 누적 가입자 3500명에 이르렀다고 14일 밝혔다.

유지보수계약(RMC)은 전문적이고 지속적인 유지보수가 필요한 제품을 주기적이고 전문적인 서비스를 통해 관리하는 계약을 뜻한다. 외국의 경우 전문 의료기기와 같은 고도화된 기술이 접목된 제품군에 적용되며, 고장에 따른 업무 지연과 같은 보이지 않는 기회비용을 관리하는 용도로 쓰인다.

만트럭버스 관계자는 "2019년 유지보수계약에 가입한 유로 6C 모델들에 대한 혜택을 대폭 강화해 가입자가 대폭 늘었다"며 "2400여명이 유로 6C 모델 관련 유지보수계약을 맺어 전체의 40%를 넘는다"고 말했다.

만트럭버스는 지난해 5월 유로 6D 모델에 최적화된 새로운 유지보수계약 프로그램인 '케어프리 패키지'를 새롭게 출시했다. 출시후 1000명이 가입한 케어프리는 동력전달계통 관련 최대 5년·75만㎞의 무상 보증 및 최대 5년 유지보수 프로그램이 함께 제공되는 패키지다. 

토마스 헤머리히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유지보수계약 프로그램은 차량 관리 비용과 수고를 줄일 수 있어 오너 차주가 대부분인 한국 고객들에게 유용한 프로그램"이라며 "유지보수계약 확산에 앞장서 국내 상용차 차주들이 신뢰할 수 있는 파트너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지피코리아 박한용 기자 qkrgks77@gpkorea.com, 사진=만트럭버스코리아